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파주시, 다음 달까지 임진강·문산천서 불법 어업 단속

송고시간2021-04-06 16:41

beta

경기 파주시는 내수면 어족자원 보호와 어업인 자율 어업 질서 정착을 위해 다음 달 말까지 임진강과 문산천 등에서 불법 어업 행위를 집중 단속한다고 6일 밝혔다.

단속 대상은 불법 어구·어망 설치, 무허가·무신고 어업, 허가·신고사항 위반한 조업행위, 폭발물·전류 등을 사용해 포획·채취 등이다.

파주시 관계자는 "이번 내수면 불법 어업 집중 단속을 통해 파주시 내수면 어족자원 보호와 어업인의 자율 어업 질서 정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파주=연합뉴스) 노승혁 기자 = 경기 파주시는 내수면 어족자원 보호와 어업인 자율 어업 질서 정착을 위해 다음 달 말까지 임진강과 문산천 등에서 불법 어업 행위를 집중 단속한다고 6일 밝혔다.

접경지의 봄
접경지의 봄

[연합뉴스 자료사진]

단속 대상은 불법 어구·어망 설치, 무허가·무신고 어업, 허가·신고사항 위반한 조업행위, 폭발물·전류 등을 사용해 포획·채취 등이다.

동력이 부착된 보트, 잠수용 스쿠버 장비, 투망, 작살류 등을 이용해 포획·채취하는 행위도 단속된다.

불법 행위가 적발되면 최대 2년 이하 징역 또는 2천만원 이하의 벌금, 500만원 이하 과태료 부과 등 행정 처분이 내려진다.

파주시 관계자는 "이번 내수면 불법 어업 집중 단속을 통해 파주시 내수면 어족자원 보호와 어업인의 자율 어업 질서 정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ns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