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최태원, 보아오포럼에 온라인 참석…ESG 경영 강조할 듯

송고시간2021-04-06 11:22

beta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오는 18∼21일 중국 하이난(海南)에서 열리는 2021 보아오(博鰲)포럼에 온라인으로 참석한다.

6일 재계에 따르면 최 회장은 '세계 대변화 국면'을 주제로 열리는 올해 보아오포럼에 온라인으로 참석할 예정이다.

최 회장은 이 자리에서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등을 극복하고 기업의 지속 성장을 추구하기 위해 기업의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을 가속해야 한다는 점을 강조할 것으로 보인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정의선·구광모 등은 불참…삼성은 미정

(서울=연합뉴스) 서미숙 장하나 기자 =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오는 18∼21일 중국 하이난(海南)에서 열리는 2021 보아오(博鰲)포럼에 온라인으로 참석한다.

2019년 보아오포럼서 연설하는 최태원 회장
2019년 보아오포럼서 연설하는 최태원 회장

[SK그룹 제공] photo@yna.co.kr

6일 재계에 따르면 최 회장은 '세계 대변화 국면'을 주제로 열리는 올해 보아오포럼에 온라인으로 참석할 예정이다.

'아시아판 다보스포럼'으로 불리는 중국 보아오포럼은 올해 창립 20주년을 맞았다. 작년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취소됐고 이번에 2년 만에 열리게 됐다.

중국에서는 시진핑(習近平) 주석 등 고위급이 참석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최 회장은 코로나19로 취소된 작년을 제외하고 매년 보아오포럼에 꾸준히 참석해 글로벌 네트워크를 다져왔다.

2019년 보아오포럼에는 개막식 공식 연사 중 한국 재계 인사로는 유일하게 참석해 "사회적 가치는 경제적 가치 못지않게 중요하다"며 "사회적 가치 측정과 창출된 사회적 가치에 대한 인센티브 제공이라는 두 가지에 노력을 집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올해는 온라인으로 참석해 20일 개막식에서 축사한 뒤 다음날인 21일 진행되는 기업의 사회적 가치 세션에서도 축사할 예정이다.

최 회장은 이 자리에서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등을 극복하고 기업의 지속 성장을 추구하기 위해 기업의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을 가속해야 한다는 점을 강조할 것으로 보인다.

작년 온라인으로 진행한 도쿄 포럼과 베이징 포럼 등에서도 최 회장은 "인류의 위기 극복을 위해 ESG 중심의 근본적인 변화를 추구해야 한다"며 기업의 ESG 경영 추진 노력과 성과에 따른 가치 측정 체계 고도화, 공감에 기반한 사회적 포용 등을 강조했다.

한편 이번 포럼에는 SK가 영예 전략적 파트너, 삼성이 전략적 파트너로 참여해 후원한다. 삼성전자[005930]는 아직 참석자와 참석 방법 등이 결정되지 않았다.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구광모 LG그룹 회장 등 주요 그룹 총수들은 이번 보아오포럼에 참석하지 않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화는 김승연 회장의 차남인 김동원 한화생명[088350] 전무가 2016년부터 보아오포럼에 꾸준히 참석해왔으나 올해는 불참하기로 했다.

hanajja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