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아시아계 노부모 강도 공격받자, 성난 아들 긴 칼 들고 쫓아내

송고시간2021-04-06 10:54

beta

미국에서 아시아계를 노린 증오범죄가 잇따르는 가운데 이번에는 노부부를 상대로 금품을 뺏던 강도들이 칼을 든 부부의 아들에게 쫓겨 달아나는 모습이 소셜미디어(SNS)에 공개돼 화제가 됐다.

5일(현지시간) 폭스뉴스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지난달 29일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에서 아시아계의 70대 노부부가 식료품점에 다녀오던 중 집 앞 현관에서 강도들을 만났다.

집 안에서 노모의 비명을 들은 아들이 마체테(날이 넓고 긴 칼)를 들고 맨발로 뛰어나오자 강도들은 줄행랑을 쳤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현지 언론인 트위터 영상 공개되며 화제

건장한 아들 뛰어나오자 강도들 줄행랑

아시아계 노부부 금품 뺏는 미국 청년들
아시아계 노부부 금품 뺏는 미국 청년들

현지 언론인 디온 림 트위터 영상 갈무리
[서울=연합뉴스] ※ DB 저장 및 재배포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광빈 기자 = 미국에서 아시아계를 노린 증오범죄가 잇따르는 가운데 이번에는 노부부를 상대로 금품을 뺏던 강도들이 칼을 든 부부의 아들에게 쫓겨 달아나는 모습이 소셜미디어(SNS)에 공개돼 화제가 됐다.

5일(현지시간) 폭스뉴스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지난달 29일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에서 아시아계의 70대 노부부가 식료품점에 다녀오던 중 집 앞 현관에서 강도들을 만났다.

현지 언론에 공개된 영상을 보면 4명의 강도는 현관 계단 입구에서 노부부를 에워싸고 이들의 주머니를 뒤졌다.

할머니는 손을 뻗어보며 저항했지만, 강도들은 힘으로 제압하고 물건을 빼앗았다.

이때 집 안에서 노모의 비명을 들은 아들이 마체테(날이 넓고 긴 칼)를 들고 맨발로 뛰어나오자 강도들은 줄행랑을 쳤다.

칼 들고 맨발로 뛰어나온 아시아계 아들
칼 들고 맨발로 뛰어나온 아시아계 아들

현지 언론인 디온 림 트위터 영상 갈무리
[서울=연합뉴스] ※ DB 저장 및 재배포 금지

강도들은 집 근처에 세워놓은 차량으로 뛰어가 황급히 차를 탄 뒤 달아났다.

강도를 당한 할아버지는 현지 지역방송에 아내가 금줄을, 자신은 휴대전화와 열쇠를 빼앗겼다고 말했다.

건장한 체격의 아들은 "엄마의 비명을 듣고 뛰어나왔다"면서 "내가 나오지 않았다면 부모의 상황은 더 나빠졌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사건의 동기가 인종주의인지에 대해선 아직 불분명하다고 현지 언론은 전했다.

오클랜드에서는 최근 베트남 출신 부부가 집에서 강도를 당해 모아 놓은 돈의 대부분을 빼앗기는 사건도 발생했다.

칼 들고 맨발로 뛰어나온 아시아계 아들
칼 들고 맨발로 뛰어나온 아시아계 아들

현지 언론인 디온 림 트위터 영상 갈무리
[서울=연합뉴스] ※ DB 저장 및 재배포 금지

lkb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