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중소벤처기업 10곳 중 7곳 "1분기에도 매출·수출 감소"

송고시간2021-04-06 10:25

beta

중소벤처기업 10곳 중 7곳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올해 1분기에도 매출과 수출이 줄어들 것으로 전망했다.

6일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에 따르면 지난 2월 23~26일 중소벤처기업 606개를 상대로 경영 현황과 자금수요 동향 조사를 한 결과 71.1%는 올해 1분기 매출이 지난해 동기 대비 감소할 것으로 예상했다.

지난해 4분기 때와 비교하면 매출의 경우 감소할 것으로 전망하는 비율이 20.6%포인트 낮아졌고 수출과 고용은 각각 24.2%포인트, 48.5%포인트 하락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606개사 조사…작년 4분기때보다 개선

중진공 이슈포커스
중진공 이슈포커스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박상돈 기자 = 중소벤처기업 10곳 중 7곳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올해 1분기에도 매출과 수출이 줄어들 것으로 전망했다.

6일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에 따르면 지난 2월 23~26일 중소벤처기업 606개를 상대로 경영 현황과 자금수요 동향 조사를 한 결과 71.1%는 올해 1분기 매출이 지난해 동기 대비 감소할 것으로 예상했다.

또 70.0%는 1분기 수출이 지난해 동기보다 줄어들 것이라고 답했고, 38.9%는 고용이 감소할 것으로 예상했다.

지난해 4분기 때와 비교하면 매출의 경우 감소할 것으로 전망하는 비율이 20.6%포인트 낮아졌고 수출과 고용은 각각 24.2%포인트, 48.5%포인트 하락했다.

이는 중소벤처기업들의 경기 전망이 지난해 4분기 때보다는 개선됐다는 것을 뜻힌다.

코로나19 피해 예상 기간으로는 1년 이상~2년 미만이 45.9%로 가장 많았고 뒤이어 6개월 이상~12개월 이내(25.1%), 2년 이상(16.5%), 3개월 이상~6개월 이내(9.6%), 3개월 이내(3.0%) 등의 순이었다.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애로사항으로는 매출·수출 감소에 따른 고용유지 어려움(40.8%)과 판매 부진(30.5%)을 주로 들었다.

정책자금을 조달할 경우 주요 사용처로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경영 애로 해소 경비(55.0%)를 가장 많이 꼽았다.

kak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