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에스티팜, 美샌디에이고에 신약개발전문 바이오텍 레바티오 설립

송고시간2021-04-05 10:05

beta

에스티팜[237690]은 미국 샌디에이고에 면역항암제와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등 신약 개발 전문 바이오텍 '레바티오 테라퓨틱스'(Levatio Therapeutics)를 설립했다고 5일 밝혔다.

에스티팜은 기존 올리고뉴클레오타이드와 mRNA 유전자 치료제 위탁개발생산(CDMO)의 경험을 토대로 세포치료제 분야로 사업영역을 확대하기 위해 레바티오를 설립했다.

에스티팜 관계자는 "레바티오는 2022년까지 후두암, 자궁경부암, 폐암, 자가면역질환 등 치료제 개발을 위한 4건의 신약 파이프라인을 구축하고, 2023년부터는 글로벌 임상에 진입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계승현 기자 = 에스티팜[237690]은 미국 샌디에이고에 면역항암제와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등 신약 개발 전문 바이오텍 '레바티오 테라퓨틱스'(Levatio Therapeutics)를 설립했다고 5일 밝혔다.

에스티팜 로고
에스티팜 로고

[동아쏘시오홀딩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에스티팜은 기존 올리고뉴클레오타이드와 mRNA 유전자 치료제 위탁개발생산(CDMO)의 경험을 토대로 세포치료제 분야로 사업영역을 확대하기 위해 레바티오를 설립했다.

레바티오는 원형 RNA와 CAR-NKT(키메라 항원 수용체 자연살해 T세포) 플랫폼을 구축하고 치료제를 개발할 계획이다. 원형 RNA는 선형 mRNA와 비교해 반감기가 길다는 장점이 있고, CAR-NKT 세포는 CAR-T(키메라 항원 수용체 T세포) 플랫폼 치료제보다 대량생산과 비용 절감이 가능하다.

에스티팜은 레바티오의 최고기술책임자(CTO) 겸 대표로 지현배 박사를 영입했다. 지 박사는 항암 및 면역학 분야의 글로벌 전문가로, 미국 시카고 의과대학에서 박사학위를 받고 하버드 의과대학, 신시내티 아동병원 의료센터, 피츠버그 의과대학 암연구소에서 근무했다.

에스티팜 관계자는 "레바티오는 2022년까지 후두암, 자궁경부암, 폐암, 자가면역질환 등 치료제 개발을 위한 4건의 신약 파이프라인을 구축하고, 2023년부터는 글로벌 임상에 진입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ke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