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미, 백신 1번이라도 맞은 사람 1억명 넘겨…국민 3명중 1명꼴

송고시간2021-04-03 05:05

백신 접종 끝낸 사람은 17.5%인 약 5천800만명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정성호 특파원 = 미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1번이라도 맞은 사람이 2일(현지시간) 1억명을 넘겼다고 CNN 방송이 보도했다.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집계한 백신 접종 통계에 따르면 미국에서는 이날 오전까지 코로나19 백신을 1번이라도 맞은 사람이 인구의 30.7%인 1억180만4천762명으로 집계됐다. 거의 3명 중 1명꼴로 1번은 접종한 셈이다.

또 백신 접종을 모두 마친 사람은 인구의 17.5%인 5천798만4천785명으로 파악됐다.

범위를 좁혀 65세 이상으로 국한할 경우 이 연령대 인구의 절반이 넘는 2천925만2천830명(53.5%)이 백신 접종을 완료했다.

미국 코로나19 백신 접종 (CG)
미국 코로나19 백신 접종 (CG)

[연합뉴스TV 제공]

또 이날까지 미 연방정부가 배포한 코로나19 백신은 2억471만9천335회분이며 이 가운데 1억5천760만6천463회분이 실제 접종된 것으로 집계됐다.

미국에서는 가장 먼저 승인된 화이자-바이오엔테크의 백신이 처음 일반인에게 접종되기 시작하던 작년 12월만 해도 백신 접종 속도가 기대를 크게 밑돌며 우려를 자아냈으나 갈수록 탄력이 붙고 있다.

백악관의 코로나19 데이터 국장인 사이러스 샤파 박사는 이날 올린 트윗에서 하루 새 거의 400만회분에 가까운 백신이 접종됐고, 최근 7일간의 하루 평균 접종량은 최고치인 300만회분에 근접했다고 밝혔다.

조 바이든 대통령은 지난달 25일 취임 100일이 되는 이달 30일까지 백신 2억회분을 접종하겠다는 목표를 발표한 바 있다. 이는 당초 '취임 100일까지 1억회분 접종'이었던 목표를 2배로 끌어올린 것이다.

워싱턴포스트는 현재 추세대로라면 이 목표를 달성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sisyph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