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수영 최초 세계주니어기록 황선우에 국제연맹 인증서 전달

송고시간2021-04-01 16:50

beta

한국수영 선수로는 처음으로 세계주니어신기록을 세운 황선우(18·서울체고)가 국제수영연맹(FINA)으로부터 공식 인증서를 받았다.

대한수영연맹은 1일 경북 김천실내수영장에서 황선우에게 FINA가 보낸 남자 자유형 200m 세계주니어신기록 인증서를 전달했다.

황선우는 우리나라 수영 선수로는 시니어와 주니어, 롱코스(50m)와 쇼트코스(25m) 부문을 통틀어 FINA 공인 세계 기록을 보유한 최초의 선수가 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남자 자유형 200m 세계주니어신기록 FINA 인증서를 받은 황선우.
남자 자유형 200m 세계주니어신기록 FINA 인증서를 받은 황선우.

[대한수영연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한국수영 선수로는 처음으로 세계주니어신기록을 세운 황선우(18·서울체고)가 국제수영연맹(FINA)으로부터 공식 인증서를 받았다.

대한수영연맹은 1일 경북 김천실내수영장에서 황선우에게 FINA가 보낸 남자 자유형 200m 세계주니어신기록 인증서를 전달했다.

연맹에 따르면 FINA는 지난 22일 훌리오 세자르 마글리오네 회장이 직접 서명한 세계주니어신기록 인증서를 보내왔다.

황선우는 지난해 11월 김천실내수영장에서 열린 2020 경영 국가대표 선발대회 남자 자유형 200m 결승에서 1분45초92의 세계주니신기록을 세우고 우승했다.

일라이자 위닝턴(호주)이 18세였던 2018년 12월 맥도널드 퀸즐랜드 챔피언십에서 작성한 종전 기록(1분46초13)을 0.21초 단축했다.

남자 자유형 200m 세계주니어신기록 FINA 인증서
남자 자유형 200m 세계주니어신기록 FINA 인증서

[대한수영연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FINA는 유망주의 동기 부여를 위해 2014년 3월부터 만 18세 이하의 남녀 수영 선수들을 대상으로 세계주니어기록을 집계해 관리하고 있다.

황선우는 우리나라 수영 선수로는 시니어와 주니어, 롱코스(50m)와 쇼트코스(25m) 부문을 통틀어 FINA 공인 세계 기록을 보유한 최초의 선수가 됐다.

힘차게 물살 가르는 황선우
힘차게 물살 가르는 황선우

(김천=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1일 오후 경북 김천실내수영장에서 열린 제11회 김천 전국수영대회 남자고등부 개인 자유형 100m 결승에서 황선우(서울체고)가 힘차게 물살을 가르고 있다. 2021.4.1 mtkht@yna.co.kr

황선우는 "오늘 공식적으로 세계주니어신기록증을 받게 돼 너무 기쁘고 '한국 최초'라는 타이틀도 달게 돼 영광"이라며 "앞으로 더 열심히 해서 좋은 모습을 보여드려야겠다는 생각이 더 확고해졌다. 앞으로도 많은 관심 가져주시고 응원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기록 인증서 전달식에 앞서 제11회 김천 전국수영대회 남자 고등부 자유형 100m에 나선 황선우는 48초48의 기록으로 자신기 갖고 있던 대회 기록을 0.03초 앞당기며 우승했다.

hosu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