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울산시, 유공·성실 납세자 시상…개인·중소기업 23명

송고시간2021-04-01 09:30

beta

울산시는 1일 오전 시청 대강당에서 '2021년 유공·성실 납세자 포상 시상식'을 열었다.

시상식은 한 해 동안 지방세를 성실하게 납부해 시 재정에 크게 이바지한 납세자에게 감사를 전하고, 성실한 납세자가 존경과 우대를 받는 분위기를 조성하고자 마련됐다.

3년간 일정 금액 이상 지방세를 납부 기한 안에 낸 납세자 중 구청장·군수가 추천한 성실 납세자는 개인 5명, 중소기업 15명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세무조사 유예, 시 금고 대출금리 우대 등 혜택 제공

1일 울산시청 대강당에서 열린 '2021년 유공·성실 납세자 포상 시상식'에서 송철호 울산시장(왼쪽에서 네 번째)이 유공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울산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1일 울산시청 대강당에서 열린 '2021년 유공·성실 납세자 포상 시상식'에서 송철호 울산시장(왼쪽에서 네 번째)이 유공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울산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울산=연합뉴스) 허광무 기자 = 울산시는 1일 오전 시청 대강당에서 '2021년 유공·성실 납세자 포상 시상식'을 열었다.

시상식은 한 해 동안 지방세를 성실하게 납부해 시 재정에 크게 이바지한 납세자에게 감사를 전하고, 성실한 납세자가 존경과 우대를 받는 분위기를 조성하고자 마련됐다.

수상자는 총 23명이다.

지방세를 가장 많이 납부한 유공납세자는 개인 1명, 중소기업 2명이다.

최근 3년간 일정 금액 이상 지방세를 납부 기한 안에 낸 납세자 중 구청장·군수가 추천한 성실 납세자는 개인 5명, 중소기업 15명이다.

시는 선발요건 검토, 공적에 대한 엄격한 인사위원회 심의를 거쳐 수상자를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포상 수상자들에게는 표창패 수여와 함께 일정 기간 세무조사 유예, 공영주차장 이용요금 면제 등 혜택을 준다.

또 시 금고(경남은행, 농협은행) 대출금리 우대와 수수료 면제, 울산문화예술회관 입장료 할인 등도 제공한다.

시는 2012년부터 매년 유공·성실 납세자를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hk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