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군 '아파치급' 헬기 추가 도입한다…해외 구매로 추진

송고시간2021-03-31 18:11

beta

군이 '아파치급' 대형공격헬기를 추가로 도입하기로 했다.

방위사업청은 31일 화상으로 제134회 방위사업추진위원회를 열고 대형공격헬기 2차 사업의 획득방안을 국외 구매로 추진하는 사업추진기본전략을 심의·의결했다고 밝혔다.

아파치급 공격헬기로 확정될 가능성이 큰 것으로 방산업계는 보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방추위 개최…대형공격헬기 2차 사업 추진기본전략 의결

육군, 아파치 가디언 조종사 첫 사격훈련
육군, 아파치 가디언 조종사 첫 사격훈련

[육군 제공,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유현민 기자 = 군이 '아파치급' 대형공격헬기를 추가로 도입하기로 했다.

방위사업청은 31일 화상으로 제134회 방위사업추진위원회를 열고 대형공격헬기 2차 사업의 획득방안을 국외 구매로 추진하는 사업추진기본전략을 심의·의결했다고 밝혔다.

대형공격헬기 2차 사업은 지상군의 공세적 종심 기동 작전 수행을 보장하고 병력 위주의 지상 전력에서 입체 고속 기동이 가능한 전력 구조로 전환하기 위한 사업이다.

오는 2022년부터 2028년까지 총사업비 약 3조1천700억원을 투입한다.

추가 도입하는 헬기는 36대 가량으로 기종은 입찰 등의 절차를 거쳐 최종 선정될 예정이다. 아파치급 공격헬기로 확정될 가능성이 큰 것으로 방산업계는 보고 있다.

군은 2012∼2021년간 약 1조9천억원을 투입한 대형공격헬기 1차 사업을 통해 아파치 가디언(AH-64E) 36대를 전력화한 바 있다.

주·야간, 전천후 작전 수행이 가능해 현존 최고 성능의 공격헬기로 평가받는 아파치 헬기는 북한군 전차와 공기부양정을 저지하는 임무 등을 수행한다.

최대 순항속도는 269㎞/h(145노트)로 헬파이어 공대지 유도탄 최대 16발, 스팅어 공대공 유도탄 최대 4발을 각각 탑재할 수 있으며, 70㎜ 로켓 최대 76발과 30㎜ 기관총 최대 1천200발이 장착된다.

hyunmin6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