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전력, KB손보에 극적인 뒤집기…봄 배구 경쟁 끝까지

송고시간2021-03-30 21:51

beta

한국전력이 '봄 배구' 출전 경쟁 탈락 직전에서 극적으로 회생했다.

한국전력은 30일 경기도 수원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0-2021 V리그 남자부 홈 경기에서 KB손보에 두 세트를 먼저 내주고 이후 세 세트를 내리 따내 세트 스코어 3-2(23-25 25-27 25-21 25-23 15-7)로 역전승 했다.

KB손보에 졌다면 봄 배구 희망을 완전히 접어야 했던 한국전력은 포스트시즌 출전 경쟁을 안갯속으로 몰고 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환호하는 한국전력 선수단
환호하는 한국전력 선수단

[한국전력 배구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한국전력이 '봄 배구' 출전 경쟁 탈락 직전에서 극적으로 회생했다.

한국전력은 30일 경기도 수원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0-2021 V리그 남자부 홈 경기에서 KB손보에 두 세트를 먼저 내주고 이후 세 세트를 내리 따내 세트 스코어 3-2(23-25 25-27 25-21 25-23 15-7)로 역전승 했다.

KB손보에 졌다면 봄 배구 희망을 완전히 접어야 했던 한국전력은 포스트시즌 출전 경쟁을 안갯속으로 몰고 갔다.

5위 한국전력은 18승 17패, 승점 55를 쌓았다. 한국전력은 4월 2일 우리카드와 시즌 최종전을 치른다.

KB손보는 19승 17패, 승점 58로 정규리그를 마쳤다.

자력으로 포스트시즌 출전을 확정 짓지 못한 KB손보는 4위 OK금융그룹(승점 55·19승 16패)과 한국전력의 마지막 경기 결과를 지켜봐야 한다.

OK금융그룹은 4월 1일 이미 정규리그 1위를 확정지은 대한항공과 대결한다.

한국전력과 OK금융그룹이 시즌 마지막 경기에서 모두 승리한다면 KB손보와 함께 세 팀이 승점 58로 동률을 이루고 다승, 세트 득실률 등으로 순위를 결정할 수도 있다.

정규리그 3위와 4위가 승점 3이하에서 결정되면 두 팀은 준플레이오프(단판대결)를 벌인다. 준플레이오프 성사 여부도 한국전력과 OK금융그룹의 경기 결과에 달렸다.

cany99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