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증권업계, 글로벌 ESG지수 ELS 출시 경쟁(종합)

송고시간2021-03-30 15:14

beta

환경·사회·지배구조(ESG) 투자가 활발해지면서 관련 주가연계증권(ELS) 상품을 증권사들이 앞다퉈 내놓고 있다.

KB증권과 신한금융투자는 30일 ESG 지수 연계 ELS를 증권업계 최초로 발행한다고 각자 발표했다.

이들 지수는 미국과 유로존(유로화 사용 19개국) 증시를 각각 대표하는 S&P 500 지수와 유로스톡스 50 지수에서 ESG 평가 결과가 낮은 종목들을 제외한 것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김아람 박진형 기자 = 환경·사회·지배구조(ESG) 투자가 활발해지면서 관련 주가연계증권(ELS) 상품을 증권사들이 앞다퉈 내놓고 있다.

KB증권과 신한금융투자는 30일 ESG 지수 연계 ELS를 증권업계 최초로 발행한다고 각자 발표했다.

이중 'KB able ELS 1703호'는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ESG 지수와 유로스톡스 50 ESG 지수, 코스피200 지수를 기초자산으로 삼는다.

이들 지수는 미국과 유로존(유로화 사용 19개국) 증시를 각각 대표하는 S&P 500 지수와 유로스톡스 50 지수에서 ESG 평가 결과가 낮은 종목들을 제외한 것이다.

3년 만기에 6개월 단위로 조기상환 기회가 있으며 최고 연 5.5%의 수익(이하 세전 기준)을 제공한다. 원금 비보장형 상품으로 원금 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

이병희 KB증권 자본시장영업본부장은 "최근 금융시장에서 주목받는 ESG 투자에 관심 있는 고객들의 수요에 대응하는 상품"이라고 소개했다.

KB증권은 ESG 지수 연계 ELS를 오는 31일부터 공모해 4월 7일 발행할 예정이다.

[KB증권 제공]

[KB증권 제공]

신한금융투자도 S&P 500 ESG 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ELS 2종을 출시한다.

'ELS 20729호'는 3년 만기에 6개월 단위로, 'ELS 20730호'는 1년 만기에 3개월 단위로 각각 조기상환 기회가 있으며, 수익률은 둘 다 최고 연 4.0%로 만기 시 기초자산 가격에 따라 원금 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

신한금융투자는 이들 ELS를 31일부터 모집, 내달 9일 발행할 계획이다.

신한금융투자 관계자는 "최근 투자자들 사이에서 ESG 투자에 대한 관심이 커지다 보니 양사의 상품 출시 시기가 겹친 것 같다"고 설명했다.

[신한금융투자 제공]

[신한금융투자 제공]

jh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