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시교육청, 학교-지역 연계 마을결합형학교 1천293곳 운영

송고시간2021-03-30 12:00

마을결합형학교 홍보 포스터
마을결합형학교 홍보 포스터

[서울시교육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서울시교육청은 학교와 지역사회를 연계한 마을결합형학교를 올해 1천293곳 운영해 예산 등을 지원한다고 30일 밝혔다.

마을결합형학교는 마을과 학교가 협력해 교육과정을 운영해, 학생들이 학교-가정-지역사회를 잇는 프로젝트 수업을 학기당 1회 이상 경험하는 학교다. 일반학교·중점학교·혁신학교 등 세 단계로 이뤄졌다.

마을결합일반학교는 서울형혁신교육지구에서 마련한 교육콘텐츠를 학교가 선택해 수업에 활용하는 학교다.

올해 작년보다 5곳 줄어든 1천226개 학교가 참여하며 학교당 1천만 원 내외를 지원받는다.

마을결합중점학교는 학교 교육과정에 지역 특색을 가미하는 학교로, 교실에서 배운 것을 가정과 지역사회에서 익히고 실천하는 마을 결합형 수업을 전면적으로 한다. 지난해보다 8곳 감소한 총 51교 학교가 운영되며 학교당 3천만 원 내외를 받는다.

올해 처음으로 운영되는 마을결합혁신학교에서는 학교마다 지역사회협력위원회를 둬 학생의 성장을 위해 학교와 지역사회가 협력하게 된다. 16개 학교가 참여하며 각 학교가 평균 7천700만 원씩을 받는다.

서울시교육청은 마을결합형학교가 지역 특색에 맞는 교육을 할 수 있도록 25개 자치구별로 마을 교과서를 개발해 보급한다.

마을결합형 프로젝트 수업을 학기당 1회 이상 할 수 있도록 하고 학교별로 교사의 지역사회 현장 탐방형 연수도 추진한다.

dy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