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슬로바키아 총리, 러시아 백신 둘러싼 정치 논란에 사임

송고시간2021-03-30 02:01

러시아산 '스푸트니크 V' 백신 앞에 선 이고르 마토비치 슬로바키아 총리
러시아산 '스푸트니크 V' 백신 앞에 선 이고르 마토비치 슬로바키아 총리

[AFP=연합뉴스]

(제네바=연합뉴스) 임은진 특파원 = 슬로바키아의 이고르 마토비치 총리가 러시아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도입을 둘러싼 정치적 논란에 오는 30일(현지시간) 사임할 예정이라고 로이터 통신이 29일 보도했다.

이에 주자나 차푸토바 대통령은 에두아르트 헤게르 재무장관에게 새 내각을 구성해 달라고 요청하기로 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최근 슬로바키아에서는 마토비치 총리가 연정 파트너와 협의 없이 러시아산 '스푸트니크 V' 백신 200만 회분을 주문하자 이에 반발한 내각 구성원 16명 중 3분의 1이 잇따라 사임하는 등 논란이 이어졌다.

실시간 통계 사이트 월드오미터에 따르면 전체 인구가 약 540만 명인 슬로바키아의 전날 기준 신규 확진자는 925명, 신규 사망자는 70명으로 집계됐다.

engi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