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 5월 랜선 축제로…1차 출연진 공개

송고시간2021-03-29 14:24

beta

K팝 한류 행사인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BOF)이 5월 6일부터 나흘간 부산에서 열린다.

부산관광공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연기됐던 한류 축제를 5월 개최하기로 하고 29일 1차 출연진을 공개했다.

올해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은 사상 처음으로 랜선 축제로 기획돼 K팝 팬이면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즐길 수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 공연 장면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 공연 장면

[연합뉴스 자료사진]

(부산=연합뉴스) 박창수 기자 = K팝 한류 행사인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BOF)이 5월 6일부터 나흘간 부산에서 열린다.

부산관광공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연기됐던 한류 축제를 5월 개최하기로 하고 29일 1차 출연진을 공개했다.

아시아 최대 한류 축제인 올해 행사에는 새 앨범을 들고 컴백을 준비 중인 'NCT DREAM'이 첫 주자로 나선다.

첫 일본 정규앨범을 발표한 아이돌 '더보이즈(THE BOYZ)'도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꽉 짜인 군무와 안정적인 라이브 실력을 갖춘 '위아이(WEi)'도 한류 축제에 합류한다.

올해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은 사상 처음으로 랜선 축제로 기획돼 K팝 팬이면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즐길 수 있다.

이번 행사는 한류의 저력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되는 K팝 콘서트 외에도 다양한 아티스트를 만날 수 있는 파크 콘서트, 부산의 문화를 보여주는 'BOF 랜드'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꾸며진다.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은 2016년 시작돼 매년 부산을 다양한 콘텐츠와 공연으로 채우며 아시아 대표 한류 축제로 자리매김해 왔다.

주최 측은 코로나19 탓에 2년 만에 열리는 올해 축제를 차질없이 진행하기 위해 정부 방역 지침을 준비하며 공연을 준비하고 있다.

pc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