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니 서부자바 정유공장 대형 화재…3명 실종·20여명 부상(종합)

송고시간2021-03-29 14:27

beta

인도네시아 서부자바주 발롱안의 정유공장에서 29일 새벽(현지시간) 대형 화재가 발생해 3명이 실종되고, 20여명이 다쳤으며 근로자와 인근 주민 1천여명이 대피했다.

안타라통신 등에 따르면 인도네시아 국영 석유회사 퍼르타미나가 운영하는 발롱안 정유공장은 하루 12만5천 배럴의 원유를 정제하는 공장으로, 이날 오전 0시45분께 번개를 동반한 폭우가 내리는 가운데 불이 났다.

재난 당국은 "3명이 실종돼 수색을 계속하고 있다"고 발표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정유공장 폐쇄하고 완전 진화에 총력…100세 할머니도 다쳐

(자카르타=연합뉴스) 성혜미 특파원 = 인도네시아 서부자바주 발롱안의 정유공장에서 29일 새벽(현지시간) 대형 화재가 발생해 3명이 실종되고, 20여명이 다쳤으며 근로자와 인근 주민 1천여명이 대피했다.

"발롱안 정유공장 화재…5㎞ 밖에서도 불길 보여"
"발롱안 정유공장 화재…5㎞ 밖에서도 불길 보여"

[AFP=연합뉴스]

안타라통신 등에 따르면 인도네시아 국영 석유회사 퍼르타미나가 운영하는 발롱안 정유공장은 하루 12만5천 배럴의 원유를 정제하는 공장으로, 이날 오전 0시45분께 번개를 동반한 폭우가 내리는 가운데 불이 났다.

정유공장에 발생한 불기둥은 5㎞ 밖에서도 보일 정도로 맹렬히 타올라 소방차 접근 자체가 어려웠다.

정유공장 근로자와 주민들은 대형 폭발을 우려해 한밤중에 긴급 대피했다.

재난 당국은 "3명이 실종돼 수색을 계속하고 있다"고 발표했다.

20여명의 부상자 중에는 마을 주민 100세 할머니를 비롯해 90세 노인과 80세 노인 두 명도 포함됐다. 전체 부상자 가운데 5명은 중상자로 알려졌다.

인니 서부자바 정유공장 대형 화재…1천여명 대피
인니 서부자바 정유공장 대형 화재…1천여명 대피

[트위터 @ade1827. 재판매 및 DB 금지]

퍼르타미나 대변인은 "화재 원인은 아직 알 수 없고, 정유공장을 폐쇄하고 불길을 완전히 진화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자체 관계자는 이날 정오께 "불길이 조금씩 줄어들고 있다"며 "주택가로 더 번지지 않도록 막고 있다"고 전했다.

화재 원인과 관련해 벼락이가 정유공장에 떨어졌다는 설과, 가스관 누출설 등이 나오고 있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FUbPGoG1VIA

29일 오전 정유공장 화재 현장에서 뿜어나온 연기
29일 오전 정유공장 화재 현장에서 뿜어나온 연기

[AP=연합뉴스]

인도네시아 서부자바주 발롱안 위치(빨간색)
인도네시아 서부자바주 발롱안 위치(빨간색)

[구글맵. 재판매 및 DB 금지]

noano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