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전 횟집 매개 코로나19, 감성주점 거쳐 유흥주점까지 확산(종합)

송고시간2021-03-29 18:06

beta

대전 서구 둔산동 횟집에서 인근 감성주점으로 확산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유흥주점으로까지 번졌다.

29일 대전시에 따르면 기침·오한 증세를 보인 20대(대전 1268번)가 전날 확진됐다.

그는 26일 확진된 감성주점 종업원(대전 1252번) 일행이 지난 22일 밤 들른 유흥주점 종업원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감성주점 종업원 일행이 22일 들른 유흥주점서 3명 확진

대전 감성주점 관련 8명째 코로나19 확진
대전 감성주점 관련 8명째 코로나19 확진

(대전=연합뉴스) 정윤덕 기자 = 대전 서구 둔산동 횟집에서 인근 감성주점으로 확산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유흥주점으로까지 번졌다.

29일 대전시에 따르면 기침·오한 증세를 보인 20대(대전 1268번)가 전날 확진됐다.

그는 26일 확진된 감성주점 종업원(대전 1252번) 일행이 지난 22일 밤 들른 유흥주점 종업원이다.

당시 1252번은 감성주점 동료 종업원인 1259번, 감성주점 손님이자 지인인 1266·1267번 확진자와 함께 유흥주점을 찾은 것으로 조사됐다.

이때 이 일행과 어울린 유흥주점 종업원(대전 1269번)과 사흘 뒤인 25일 밤 1268번을 접촉한 40대 유흥주점 손님(대전 1270번)도 29일 코로나19 양성판정을 받았다.

유흥주점에서 확진자 3명이 나오자 방역당국은 22일 이후 방문객 30여명의 인적사항을 확인해 코로나19 검사를 받으라고 안내하는 한편 업소 집합금지 명령도 검토하고 있다.

서구 둔산동 감성주점 관련해서는 종업원인 1259번을 접촉한 20대 1명(대전 1271번)도 이날 확진됐다.

감성주점 관련 8명째 확진자다. 최초 확산 매개가 된 횟집까지 거슬러 올라가면 모두 21명이 연쇄 확진됐다.

cobr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