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1회 아시안컵 우승 주역' 축구 원로 박경호 선생 별세

송고시간2021-03-29 08:20

beta

제1회 아시아축구선수권대회에서 우승한 한국 대표팀 멤버 가운데 유일한 생존자였던 축구 원로 박경호 선생이 29일 오전 5시 30분 서울 강동구 중앙보훈병원에서 노환으로 별세했다.

풀리그로 치러진 제1회 아시안컵에서 한국은 개최국 홍콩과 비기고 이스라엘, 베트남을 연파해 우승했다.

고인의 동생인 박경화(82) 선생도 1960년 제2회 아시안컵에서 우승을 경험한 축구 원로로 형제가 나란히 1, 2회 아시안컵에서 우승을 경험하는 특별한 역사를 남겼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축구 원로 박경호 선생.
축구 원로 박경호 선생.

[대한축구협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제1회 아시아축구선수권대회에서 우승한 한국 대표팀 멤버 가운데 유일한 생존자였던 축구 원로 박경호 선생이 29일 오전 5시 30분 서울 강동구 중앙보훈병원에서 노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91세.

1930년 황해도 해주에서 태어난 고인은 1946년 월남한 뒤 경신중학교에서 축구에 입문해 국가대표로 성장했다.

그는 1956~1958년까지 대표팀에서 미드필더로 활약하며 1956년 홍콩에서 펼쳐진 제1회 아시안컵에 태극마크를 달고 출전해 우승을 경험했다. 풀리그로 치러진 제1회 아시안컵에서 한국은 개최국 홍콩과 비기고 이스라엘, 베트남을 연파해 우승했다.

1969년 모교인 경희대에서 지도자 생활을 시작한 고인은 한양공고, 건국대, 육군사관학교, 서울대 등에서 감독을 역임하며 후진 양성에 힘썼다.

대한축구협회, 한국프로축구연맹 이사 등을 지내며 축구 관련 저서도 왕성하게 집필한 그는 2014년 아시아축구연맹(AFC) 초청으로 아시안컵 조 추첨식 행사에 참석하기도 했다.

고인의 동생인 박경화(82) 선생도 1960년 제2회 아시안컵에서 우승을 경험한 축구 원로로 형제가 나란히 1, 2회 아시안컵에서 우승을 경험하는 특별한 역사를 남겼다.

빈소는 중앙보훈병원 장례식장 2층 8호실에 마련됐다. 발인은 31일 오전 8시 30분이고, 장지는 국립괴산호국원이다. ☎ 02-2225-1004.

horn9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