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무면허 10대 몰던 승용차, 친구 차량과 충돌…4명 부상(종합)

송고시간2021-03-29 22:21

beta

운전면허가 없는 10대가 새벽 시간대 승용차를 몰다가 친구가 운전하던 차량을 들이받아 동승자 등 모두 4명이 다쳤다.

29일 인천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2시 5분께 인천시 서구 연희동 한 도로에서 A(18)군이 몰던 아반떼 차량이 친구 B(19)군이 운전하던 BMW 차량과 충돌했다.

이 사고로 A군과 B군뿐 아니라 두 차량에 각각 동승한 10대 여학생 2명 등 모두 4명이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무면허 10대 몰던 승용차, BMW 차량 충돌
무면허 10대 몰던 승용차, BMW 차량 충돌

[인천 서부소방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인천=연합뉴스) 홍현기 기자 = 운전면허가 없는 10대가 새벽 시간대 승용차를 몰다가 친구가 운전하던 차량을 들이받아 동승자 등 모두 4명이 다쳤다.

29일 인천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2시 5분께 인천시 서구 연희동 한 도로에서 A(18)군이 몰던 아반떼 차량이 친구 B(19)군이 운전하던 BMW 차량과 충돌했다.

이 사고로 A군과 B군뿐 아니라 두 차량에 각각 동승한 10대 여학생 2명 등 모두 4명이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아반떼 차량에는 다른 동승자 2명이 더 타고 있었으나 다치지 않았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A군은 편도 4차로 도로의 4차로에서 운전면허 없이 아반떼 차량을 몰다가 같은 방향 3차로에서 달리던 BMW 차량을 들이받은 것으로 파악됐다.

사고 당시 두 차량은 인천시 서구 청라국제도시에서 경서삼거리 방향으로 주행 중이었다.

A군은 동승한 여학생의 가족 차량을, B군은 아버지 차량을 각각 몰다가 사고를 낸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A군을 교통사고처리특례법상 치상 혐의로 입건해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B군은 운전면허가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며 "아반떼 차량이 빗길에 미끄러지면서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무면허 10대 몰던 승용차, BMW 차량 충돌
무면허 10대 몰던 승용차, BMW 차량 충돌

[인천 서부소방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h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