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청소년단체, 서울·부산시장 후보 '중고생 공약' 공개

송고시간2021-03-28 15:20

beta

청소년단체가 서울·부산시장 주요 후보들에게 중고등학생 공약을 질의하고 제출받은 답변 결과를 28일 공개했다.

2016년 '탄핵 촛불시위'에 참여한 중고생들이 설립한 청소년단체 촛불중고생시민연대는 이날 시립성동청소년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서울시장 후보가 ▲ 학생들의 시정 운영 참여 ▲ 교육격차 해소 ▲ 학생 인권 보장 등의 공약을 내세웠다고 밝혔다.

이들은 각 후보의 공약에 대해 '시 차원의 중고생 정책기구 내실화가 꼭 필요하다' '야간 사교육 금지를 약속해주신 것은 고무적' 등의 평가를 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국민의힘 서울·부산시장 후보들 공약 제출 안해

박영선ㆍ오세훈, 첫 주말 서울시민 표심 잡기
박영선ㆍ오세훈, 첫 주말 서울시민 표심 잡기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서울시장 후보가 주말인 27일 서울 중랑구 동원시장 앞에서 열린 중랑구 집중유세에서 소상공인 만들어 선물한 티셔츠를 입고 지지자들과 함께 하트를 만들고(왼쪽), 국민의힘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가 서울 성동구 서울숲에서 양손에 하트를 들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2021.3.27 zjin@yna.co.kr

(서울=연합뉴스) 송은경 기자 = 청소년단체가 서울·부산시장 주요 후보들에게 중고등학생 공약을 질의하고 제출받은 답변 결과를 28일 공개했다.

2016년 '탄핵 촛불시위'에 참여한 중고생들이 설립한 청소년단체 촛불중고생시민연대는 이날 시립성동청소년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서울시장 후보가 ▲ 학생들의 시정 운영 참여 ▲ 교육격차 해소 ▲ 학생 인권 보장 등의 공약을 내세웠다고 밝혔다.

또 같은 당 김영춘 부산시장 후보는 ▲ 성추행 교사 '원스트라이크 아웃제' 도입 ▲ 도심 속 중고생 전용 공간 확충 ▲ 학생 인권 향상 등을 약속했다고 전했다.

하지만 국민의힘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와 박형준 부산시장 후보는 공약을 제출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 단체 최준호 상임대표는 "국민의힘은 18세 투표권을 온몸으로 거부했던 정당"이라며 "중고생도 인격체이자 시민이라는 상식적인 인식을 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들은 각 후보의 공약에 대해 '시 차원의 중고생 정책기구 내실화가 꼭 필요하다' '야간 사교육 금지를 약속해주신 것은 고무적' 등의 평가를 했다. 이들은 서울·부산시장 중·고생 모의 투표를 진행하고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nor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