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투자 서적 수요 급증…"직장인 68%, 주식에 관심"

송고시간2021-03-28 07:00

beta

개인투자자들 사이에 주식 매수 열풍이 불면서 주식 관련 서적의 수요가 늘고 있다.

온라인 쇼핑몰 G마켓은 지난 1~25일 주식 투자와 관련된 재테크 도서 판매량이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71% 증가했다고 28일 밝혔다.

시장조사업체 엠브레인 트렌드모니터가 지난달 직장인 1천 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55.1%는 주식 투자 공부 통해 투자 수익률을 높일 수 있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주식 서적
주식 서적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홍유담 기자 = 개인투자자들 사이에 주식 매수 열풍이 불면서 주식 관련 서적의 수요가 늘고 있다.

온라인 쇼핑몰 G마켓은 지난 1~25일 주식 투자와 관련된 재테크 도서 판매량이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71% 증가했다고 28일 밝혔다.

주식 입문자에게 기본적인 주식 투자 정보를 안내하는 한 책은 교보문고와 반디앤루니스, 영풍문고에서 각각 3월 넷째 주 베스트셀러 3위를 차지하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주식 열풍은 빅데이터 분석에서도 드러난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상권분석시스템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분석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26일부터 이달 26일까지 3개월간 '주식' 언급량은 81만8천662건으로 직전 3개월과 비교해 34.2% 늘었다.

이 분석은 네이버 블로그와 트위터 언급량을 집계한 것이다.

이 기간 '주식' 언급량이 가장 많았던 날은 코스피가 사상 처음 3,000선을 넘어섰던 지난 1월 6일로, 총 3만5천679건 언급됐다.

주식 투자에 관심을 가진 시기
주식 투자에 관심을 가진 시기

[트렌드모니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시장조사업체 엠브레인 트렌드모니터가 지난달 직장인 1천 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55.1%는 주식 투자 공부 통해 투자 수익률을 높일 수 있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로 지난 1년 동안 주식 투자 관련 책을 읽은 응답자도 46%에 달했다.

전체 응답자의 67.8%는 주식 투자에 관심이 있다고 답했는데, 이들 가운데 52.7%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하기 시작한 지난해 1월 이후 관심을 가졌다고 밝혔다.

트렌드모니터는 "코로나19 사태로 경제적 위기가 찾아온 상황을 일종의 '기회'라고 생각하고 주식 투자에 관심을 기울이게 된 개인 투자자가 많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연령별로는 20대의 70.8%, 30대의 74.8%가 주식에 관심이 있다고 말해 중장년층(40대 66%·50대 59.6%)과 비교해 비율이 높았다.

직종별로는 일반 사무직(70.7%)의 비중이 가장 컸고, 전문직(60.4%)은 가장 작았다.

주식 투자를 하는 직장인은 전체의 56%였다.

이들 중 지난 1년간 주식 투자 금액이 500만원 미만인 경우가 37.5%로 가장 많았고, 이어 1천만~3천만원(22.1%), 500만~1천만원(18.9%), 1억원 이상(5%) 순이었다.

ydh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