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미 전역 한인들, 26일 애틀랜타 총격 '온라인 촛불 추모'

송고시간2021-03-24 03:21

재미 한인들체들이 애틀랜타 총격 촛불 추모식 알리는 온라인 기자회견
재미 한인들체들이 애틀랜타 총격 촛불 추모식 알리는 온라인 기자회견

[줌 화상회의 캡처]

(뉴욕=연합뉴스) 강건택 특파원 = 미국 전역의 한인들이 오는 26일(현지시간) 애틀랜타 총격 사건 희생자들을 추모하는 온라인 행사를 연다.

재미 한인단체인 한미연합회(KAC)와 'KA Vote', 뉴욕한인회를 비롯한 미 곳곳의 주요 한인회는 23일 온라인 기자회견을 열어 오는 26일에 '애틀랜타 총격 사건 피해자 미 전국 촛불 추모식'을 연다고 밝혔다.

이날을 '스톱 아시안 헤이트 내셔널 데이 오브 액션 앤드 힐링 데이'로 정하고 미국 각 도시는 물론 한국에서도 온라인으로 총격 사건 희생자들을 같은 시간에 일제히 애도한다고 이들은 전했다.

사건이 벌어진 애틀랜타 한인회관에서 한인들은 물론 다른 인종과 각 종교 지도자들이 함께 모여 희생자들의 넋을 기리고 반(反)아시아계 증오범죄를 규탄하는 행사를 열어 이를 생중계할 예정이다.

찰스 윤 뉴욕한인회장은 회견에서 "미 전역에서 정해진 시간에 전국적으로 다 같이 목소리를 낸다는 의미가 크다"며 "지금까지 연락한 40여개 한인회가 모두 참가 의사를 밝혔다. 26일에는 모든 한인회가 참석하지 않을까 싶다"고 말했다.

이성배 시카고한인회장은 "다양한 인종이 화합해 멜팅팟으로 불리는 우리의 삶의 터전에서 아시아계를 표적으로 삼은 이번 사건을 강력히 규탄한다"며 "인종혐오 범죄를 결코 용납해서는 안 된다. 더는 침묵하지 않고 보이지 않는 차별에 적극적으로 저항해야 한다"라고 밝혔다.

firstcirc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