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교사 10명 중 9명 "학급당 학생 수 20명 이하가 적정"

송고시간2021-03-23 18:35

beta

교사 10명 중 9명 이상이 "학급당 학생 수가 20명, 유치원은 14명 이하일 때 교육의 질이 높아진다"고 생각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23일 전국교직원노동조합(전교조)이 전국 교사 9천879명(초·중·고 교사 5천984명, 유치원 교사 3천895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이 중 90.8%가 이같이 답했다.

보면 초·중·고 교사의 67.7%가 학급당 적정 학생 수를 '16∼20명'이라고 답했고 '15명 이하'가 23.1%로 그 뒤를 이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전교조 설문조사 결과

학급당 학생 수 20명 이하로
학급당 학생 수 20명 이하로

(세종=연합뉴스) 조성민 기자 = 전교조 대전지부를 비롯한 세종, 충남, 충북지부가 23일 세종시 교육부 앞에서 학급당 학생 수 20명 이하 법제화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1.3.23 min365@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교사 10명 중 9명 이상이 "학급당 학생 수가 20명, 유치원은 14명 이하일 때 교육의 질이 높아진다"고 생각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23일 전국교직원노동조합(전교조)이 전국 교사 9천879명(초·중·고 교사 5천984명, 유치원 교사 3천895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이 중 90.8%가 이같이 답했다.

구체적으로 보면 초·중·고 교사의 67.7%가 학급당 적정 학생 수를 '16∼20명'이라고 답했고 '15명 이하'가 23.1%로 그 뒤를 이었다.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른 현행 등교 방침에 대해서는 초·중·고 교사 중 절반이 넘는 53.6%가 '적절하지 않다'고 답했다.

전교조가 추진하는 '학급당 학생 수 20명(유아 14명) 상한 법제화'에는 초·중·고 교사의 99.2%, 유치원 교사의 99.8%가 찬성했다.

전교조는 "교사들은 학급당 학생 수가 줄면 초·중·고의 경우 학생 중심 수업이 가능하고 교육과 방역이 가능한 안전한 학교가 될 수 있을 뿐 아니라 기초학력 부진 학생 등 학생의 개별지도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했다"고 강조했다.

dy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