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일 친선전 앞두고 日축구 국가대표팀 코치 코로나 양성 판정

송고시간2021-03-23 17:00

beta

일본축구협회는 23일 사이토 도시히데(斉藤俊秀) 국가대표팀 코치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발표했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일본축구협회는 사이토 고치와의 밀접 접촉자는 없다면서 다른 스태프와 선수들이 음성으로 나와 이번 한일 친선전 개최 일정에는 변경이 없다고 밝혔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25일 저녁 요코하마 소재 닛산(日産)스타디움에서 일본 대표팀과 친선 경기를 할 예정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도쿄=연합뉴스) 박세진 특파원 = 일본축구협회는 23일 사이토 도시히데(斉藤俊秀) 국가대표팀 코치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발표했다.

사이토 고치는 오는 25일 저녁 한국 대표팀과의 친선 경기를 앞두고 검사를 받았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일본축구협회는 사이토 고치와의 밀접 접촉자는 없다면서 다른 스태프와 선수들이 음성으로 나와 이번 한일 친선전 개최 일정에는 변경이 없다고 밝혔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25일 저녁 요코하마 소재 닛산(日産)스타디움에서 일본 대표팀과 친선 경기를 할 예정이다.

달리는 태극 전사들
달리는 태극 전사들

(요코하마=연합뉴스) 이세원 특파원 =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이 22일 일본 가나가와현 요코하마시의 한 연습장에서 본격 훈련에 앞서 가볍게 뛰고 있다. sewonlee@yna.co.kr

parks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