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문준용 "공들여 만들었다"…지원금 논란 작품 공개

송고시간2021-03-21 19:00

beta

문재인 대통령의 아들이자 미디어아트 작가인 준용 씨가 19일 지원금 특혜수령 의혹에 휩싸였던 자신의 작품을 SNS에 공개했다.

준용 씨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Augmented Shadow-Inside(증강된 그림자-내부)'라는 작품 영상을 올려두고서 "정말 공들여 만들었다. 제가 지원금을 받았다고 불평하는 분들이 많았던 바로 그 작품"이라고 설명했다.

준용 씨는 "예술지원금이란 맛있는 것을 사 먹는데 써버리는 것이 아니라 이렇게 작품제작에 사용하는 것"이라며 "이 작품은 기획 단계에서 유망하다고 인정을 받아 많은 예산을 확보, 높은 품질로 만들어졌다"고 거듭 강조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野 공세에 불쾌감 드러내…김경수도 "예술은 예술로 평가하길"

문준용 작가가 지난해 10월 22일 물체의 그림자에 가상 그림자를 매핑해 보여주는 방식으로 시적인 증강현실을 구현하는 신작 'Augmented Shadow - Inside(증강된 그림자-내부)를 시연하고 있다.[연합뉴스 자료사진]

문준용 작가가 지난해 10월 22일 물체의 그림자에 가상 그림자를 매핑해 보여주는 방식으로 시적인 증강현실을 구현하는 신작 'Augmented Shadow - Inside(증강된 그림자-내부)를 시연하고 있다.[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의 아들이자 미디어아트 작가인 준용 씨가 19일 지원금 특혜수령 의혹에 휩싸였던 자신의 작품을 SNS에 공개했다.

준용 씨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Augmented Shadow-Inside(증강된 그림자-내부)'라는 작품 영상을 올려두고서 "정말 공들여 만들었다. 제가 지원금을 받았다고 불평하는 분들이 많았던 바로 그 작품"이라고 설명했다.

준용 씨는 "예술지원금이란 맛있는 것을 사 먹는데 써버리는 것이 아니라 이렇게 작품제작에 사용하는 것"이라며 "이 작품은 기획 단계에서 유망하다고 인정을 받아 많은 예산을 확보, 높은 품질로 만들어졌다"고 거듭 강조했다.

그러면서 "예술지원금이 작동하는 방식에 대해 모르시는 분들이 많아 오해가 많았다. 좋은 작품을 많이 만들겠다"고 부연했다.

이는 앞서 국민의힘 곽상도 의원이 '준용 씨가 서울문화재단에서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피해 예술지원금을 특혜 수령했다'는 의혹을 제기하며 공세를 편 것에 대해 불쾌감을 드러낸 것으로도 볼 수 있다.

한편 김경수 경남지사 역시 준용 씨의 해당 작품을 SNS에 올리고서 "예술은 예술로서 평가해 주시길"이라는 글을 남겼다.

hysup@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C0qWikCGync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