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장수정, 국제테니스연맹 터키 대회 여자 단식 우승(종합)

송고시간2021-03-21 19:44

beta

장수정(327위·대구시청)이 국제테니스연맹(ITF) 터키 안탈리아 대회(총상금 1만5천 달러) 여자 단식 우승을 차지했다.

장수정은 21일(현지시간) 터키 안탈리아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여자 단식 결승에서 혼타마 마이(341위·일본)에게 2-1(4-6 6-3 6-2) 역전승을 거뒀다.

이달 초부터 터키 안탈리아 대회에 3주 연속 출전한 장수정은 3월 첫 주 대회 준우승에 이어 이번 대회에서는 정상에 올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우승컵을 들고 있는 장수정.
우승컵을 들고 있는 장수정.

[프리랜서 김도원 기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장수정(327위·대구시청)이 국제테니스연맹(ITF) 터키 안탈리아 대회(총상금 1만5천 달러) 여자 단식 우승을 차지했다.

장수정은 21일(현지시간) 터키 안탈리아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여자 단식 결승에서 혼타마 마이(341위·일본)에게 2-1(4-6 6-3 6-2) 역전승을 거뒀다.

2019년 7월 태국 논타부리에서 열린 총상금 2만5천 달러 규모 ITF 서킷 대회 이후 1년 8개월 만에 개인 통산 8번째 ITF 대회 단식 타이틀을 차지했다.

이달 초부터 터키 안탈리아 대회에 3주 연속 출전한 장수정은 3월 첫 주 대회 준우승에 이어 이번 대회에서는 정상에 올랐다. 유럽에서 열린 ITF 대회에서 우승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 대회 여자 복식에서는 한나래-이소라(이상 인천시청) 조가 우승, 한국 선수들이 단·복식을 석권했다.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