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숨진 3세 여아 친모 산부인과 진료기록 못 찾아

송고시간2021-03-19 15:34

beta

구미 3세 여아 사망사건을 수사 중인 경북 구미경찰서는 19일 친모인 석모(48)씨 진료 기록과 사라진 여아 행방을 찾았으나 별다른 성과를 얻지 못했다.

경찰은 석씨 의료기관 진료 자료를 분석했지만, 산부인과에서 임신 관련 진찰을 받은 기록을 찾지 못했다.

간접 단서로 사라진 여아 행방을 찾는 데도 성과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사라진 여아 행방, 여전히 오리무중

숨진 3세 여아의 친모 석모씨
숨진 3세 여아의 친모 석모씨

[연합뉴스 자료사진]

(구미=연합뉴스) 박순기 기자 = 구미 3세 여아 사망사건을 수사 중인 경북 구미경찰서는 19일 친모인 석모(48)씨 진료 기록과 사라진 여아 행방을 찾았으나 별다른 성과를 얻지 못했다.

경찰은 석씨 의료기관 진료 자료를 분석했지만, 산부인과에서 임신 관련 진찰을 받은 기록을 찾지 못했다.

이에 따라 임신과 출산을 부인하는 석씨를 추궁해 진상을 가리는 데 어려움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간접 단서로 사라진 여아 행방을 찾는 데도 성과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 통신사 데이터 보관 기간이 3년이어서 두 여아가 태어난 3년 전 휴대전화 통화 및 데이터 자료를 충분히 확보하지 못했다.

수사 관계자는 "아이들이 태어나기 전 통신사 통화 및 데이터 기록이 필요한데 보관기간이 지나 수사에 어려움이 있다"고 말했다.

parksk@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BFUTYaU2k20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