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유튜브, 틱톡 대항마 '쇼츠' 미국서 출시

송고시간2021-03-19 11:07

beta

유튜브는 중국의 '틱톡'에 대항할 동영상 공유 소셜미디어 '쇼츠'를 미국에서 출시했다고 18일(현지시간) 밝혔다.

로이터통신 등의 보도에 따르면 유튜브는 이날부터 '유튜브 쇼츠 베타'를 미국에서 선보인다면서 크리에이터와 아티스트들과 함께 이 소셜미디어를 만들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바이트댄스를 모기업으로 하는 틱톡은 특수효과를 입힌 짧은 동영상을 공유할 수 있는 소셜미디어로, 중국은 물론 미국 등 해외에서도 10대를 중심으로 큰 인기를 끌어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김계환 기자 = 유튜브는 중국의 '틱톡'에 대항할 동영상 공유 소셜미디어 '쇼츠'를 미국에서 출시했다고 18일(현지시간) 밝혔다.

로이터통신 등의 보도에 따르면 유튜브는 이날부터 '유튜브 쇼츠 베타'를 미국에서 선보인다면서 크리에이터와 아티스트들과 함께 이 소셜미디어를 만들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유튜브는 지난해 9월 쇼츠의 초기 버전을 인도에서 출시했으며 틱톡이 사용중지를 당한 틈을 타 하루 65억뷰를 기록할 정도로 인기를 얻었다.

한편 넷플릭스는 이달초 숏폼 동영상 서비스 '패스트 래프'를 내놓았으며 인스타그램과 스냅챗도 지난해 8월과 11월에 '릴스'와 '스포트라이트'를 출시해 틱톡에 도전장을 던졌다.

바이트댄스를 모기업으로 하는 틱톡은 특수효과를 입힌 짧은 동영상을 공유할 수 있는 소셜미디어로, 중국은 물론 미국 등 해외에서도 10대를 중심으로 큰 인기를 끌어왔다.

그러나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는 미국인들의 개인정보가 중국 정부에 넘어가 악용될 수 있다는 이유로 틱톡의 미국 사업체를 매각하라는 행정명령을 내리는 등 압박을 가했으며 조 바이든 행정부 출범 이후 이 행정명령의 집행은 중단된 상태다.

유튜브 로고. [AFP=연합뉴스 자료사진]

유튜브 로고. [AFP=연합뉴스 자료사진]

k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