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남도, '동남권 광역특별연합' 공동협력사무 42건 발굴

송고시간2021-03-17 16:36

beta

경남도는 17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특별지방자치단체인 가칭 '동남권 광역특별연합' 지원단 2차 회의를 열었다.

공동단장인 행정부지사, 경제부지사가 주재한 이날 회의에서는 실·국·본부단에서 발굴한 광역특별연합 사무와 사무추진에 필요한 재원확보 방안 등을 논의했다.

경남도는 동남권 광역특별연합을 내년 상반기에 출범하는 것을 목표로 공동협력사무를 발굴 중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경남도, '동남권 광역특별연합' 지원단 회의
경남도, '동남권 광역특별연합' 지원단 회의

[경남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창원=연합뉴스) 황봉규 기자 = 경남도는 17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특별지방자치단체인 가칭 '동남권 광역특별연합' 지원단 2차 회의를 열었다.

공동단장인 행정부지사, 경제부지사가 주재한 이날 회의에서는 실·국·본부단에서 발굴한 광역특별연합 사무와 사무추진에 필요한 재원확보 방안 등을 논의했다.

실·국·본부별로 지난달 8일 1차 회의 때 발굴한 사무를 보완하고, 신규 발굴한 42건의 사무도 발표했다.

분야별 주요 사무 중 산업·경제 분야에서 동북아 스마트 물류 플랫폼 구축, 혁신도시 연계 산·학·연 클러스터 조성, 부유식 해상풍력발전 클러스터 조성, 원전해체산업 융복합단지 조성, 일자리 협업체계 구축, 에너지공사 설립·운영 등이다.

교통 분야는 동남권 통합 환승할인 시스템 구축·운영, 광역급행버스 도입·운영, 스마트 모빌리티 플랫폼 구축을 담았다.

교육 분야는 지역혁신 플랫폼 구축을, 보건·의료분야는 소아 전문 응급센터와 감염병 전문병원 설립을, 해양수산 분야는 동남권 통합 공동관리해역 지정·운영, 해양레저산업 공동기반 구축 및 육성을 각각 제안했다.

이와 함께 사무 주체가 국가 사무인 경우 광역특별연합으로 이양하는 방안, 사무추진에 필요한 중앙재원 확보 방안 등도 논의했다.

경남도는 동남권 광역특별연합을 내년 상반기에 출범하는 것을 목표로 공동협력사무를 발굴 중이다.

발굴한 사무들은 부산시·울산시와 협의해 연합사무로 확정할 예정이다.

b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