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아산 탕정 개발 예정지에도 조립식 건물 200여동 빼곡

송고시간2021-03-17 16:25

beta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들의 3기 신도시 부지 투기 의혹 여파가 전국으로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충남 아산 탕정지구도 투기 열풍이 예외는 아니었다.

KTX천안아산역에서 직선거리로 2㎞ 정도 떨어진 탕정면 매곡·호산리 등 사업 예정지에는 이주자 택지 등 보상을 노린 조립식 주택(벌집) 등이 빼곡히 들어서 있다.

도로와 상하수도 등 기반시설이 없이 지어진 조립식 주택과 창고, 공장건물 등 어림잡아 200여 동은 될 듯해 보였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일부 농경지에도 유실수 심어져…"보상 노린 투기 의혹 짙어"

빼곡히 들어선 조립식 주택
빼곡히 들어선 조립식 주택

[촬영 이은중 기자]

(아산=연합뉴스) 이은중 기자 =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들의 3기 신도시 부지 투기 의혹 여파가 전국으로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충남 아산 탕정지구도 투기 열풍이 예외는 아니었다.

KTX천안아산역에서 직선거리로 2㎞ 정도 떨어진 탕정면 매곡·호산리 등 사업 예정지에는 이주자 택지 등 보상을 노린 조립식 주택(벌집) 등이 빼곡히 들어서 있다.

도로와 상하수도 등 기반시설이 없이 지어진 조립식 주택과 창고, 공장건물 등 어림잡아 200여 동은 될 듯해 보였다.

주택은 사람이 살지 않는 빈집이 대부분이었으며 창고와 공장 같은 건물도 외관상 멀쩡해 보이지만 속은 텅 비어있다.

도로변을 따라 이어진 논에는 어른 손가락 굵기의 키 작은 유실수가 빼곡히 심겨 있어 누가 보더라도 보상을 노린 인공조림이라는 것을 한눈에 알아볼 수 있다.

빼곡히 심어진 나무
빼곡히 심어진 나무

[촬영 이은중 기자]

이곳은 대통령 공약사항인 천안아산KTX역세권 R&D집적지구 조성사업을 위한 예정 부지로 점쳐지는 곳이다.

천안아산 KTX 역세권 R&D 집적지구는 탕정면과 천안 불당동에 3천822억원을 투입해 지식융합 거점을 만드는 사업이다.

지난해 11월 핵심 시설인 제조기술융합센터가 행정안전부의 지방재정 중앙투자심사를 통과한 상태로, 올 하반기 LH가 설계 후 국토부에 사업승인 요청이 예정돼 있다.

아산시는 2019년 3월 난개발 및 부동산 투기행위 등을 사전에 막기 위해 이 일대 해당 사업 예정 부지를 개발행위허가 제한지역으로 지정했다.

그러나 지역 기획부동산 등 투기꾼들은 개발소식이 알려지면서 한발 앞서 2017년부터 보상을 목적으로 한 개발행위가 이어졌다.

실제 2017년 18건이었던 건축인허가는 2018년 107건으로 6배가량 증가, 개발정보 누출에 따른 보상을 노린 투기 의혹을 사고 있다.

한 부동산 공인중개업자는 "LH 직원들이나 행정기관 직원들이 본인 명의가 아닌 가족 명의나 친인척 또는 지분참여형식으로 개발 예정지 부동산 투기에 참여한 사례가 적지 않은 것으로 알고 있다"며 "투기 의혹이 짙다"고 말했다.

아산시는 투기 의혹이 제기되자 탕정2지구와 모종샛들지구, 풍기역지구 등 3개 공공개발 사업지구에 대해 공무원들의 불법 투기 관련 조사에 나섰다.

j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