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KPGA 코리안투어 4월 15일 개막…17개 대회 총상금 135억원 규모

송고시간2021-03-17 11:15

beta

2021시즌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가 4월 15일 제16회 DB손해보험 프로미오픈으로 개막한다.

KPGA는 17일 "2021시즌 코리안투어를 총 17개 대회, 최소 135억원의 총상금 규모로 진행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시즌 총상금 규모는 135억원이며 현재 협의 중인 2개 대회의 개최가 확정되면 이보다 늘어나게 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2021시즌 KPGA 코리안투어 일정.
2021시즌 KPGA 코리안투어 일정.

[KPGA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2021시즌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가 4월 15일 제16회 DB손해보험 프로미오픈으로 개막한다.

KPGA는 17일 "2021시즌 코리안투어를 총 17개 대회, 최소 135억원의 총상금 규모로 진행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개막전은 4월 15일부터 나흘간 강원도 원주시 오크밸리CC에서 열리는 DB손해보험 프로미오픈이고, 11월 7일 끝나는 LG 시그니처 플레이어스 챔피언십까지 7개월간 이어진다.

총상금 10억원 이상 대회는 8개로 집계됐고, 총상금 15억원의 제네시스 챔피언십이 올해 KPGA 코리안투어 최다 상금 규모 대회로 펼쳐진다.

시즌 총상금 규모는 135억원이며 현재 협의 중인 2개 대회의 개최가 확정되면 이보다 늘어나게 된다.

역대 KPGA 코리안투어 시즌 총상금액 최대 규모는 2018년의 143억원이며 올해 협의 중인 대회 개최 여부에 따라 이 액수를 돌파할 가능성도 있다.

지난해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때문에 11개 대회, 총상금 규모 94억원으로 시즌이 열렸다.

구자철 KPGA 회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힘든 상황이 이어지고 있으나 KPGA의 중흥과 발전을 위해 이번 시즌에도 대회를 후원해준 스폰서와 여러 관계자분들께 고마움을 전한다"고 밝혔다.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