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중국발 황사 서울 등 수도권 확산…"건강관리 유의"

송고시간2021-03-16 11:00

beta

중국발 황사가 서울 등 수도권에서도 관측됐다.

기상청은 14일부터 중국 북동지역과 내몽골 고원에서 황사가 발원해 우리나라 상공을 지나며 16일 새벽 일부 지역의 미세먼지(PM-10) 농도가 평소보다 높게 나타나고 있다고 밝혔다.

현재 황사는 서울과 인천 등 수도권을 중심으로 관측되며 안동을 비롯한 일부 경북 지역에서도 나타나고 있으니 노약자와 호흡기 질환자는 외출을 자제하는 등 건강관리에 각별히 신경 써야 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중국발 황사 예보
중국발 황사 예보

(경기 광주=연합뉴스) 윤동진 기자 = 중국발 황사가 예보된 16일 오전 남한산성에서 바라본 서울 시내의 모습. 기상청은 지난 14∼15일 중국 내몽골고원과 고비사막 부근에서 황사가 발원해 북풍을 타고 남하하면서 이날 우리나라 전국에 영향을 끼친다고 밝혔다. 2021.3.16 mon@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중국발 황사가 서울 등 수도권에서도 관측됐다.

기상청은 14일부터 중국 북동지역과 내몽골 고원에서 황사가 발원해 우리나라 상공을 지나며 16일 새벽 일부 지역의 미세먼지(PM-10) 농도가 평소보다 높게 나타나고 있다고 밝혔다.

[그래픽] 16일 중국발 황사 농도 전망
[그래픽] 16일 중국발 황사 농도 전망

(서울=연합뉴스) 장예진 기자 = jin34@yna.co.kr

16일 최고 미세먼지 농도를 기록한 곳은 ㎥당 속초 251㎍(오전 6시), 대관령 226㎍(오전 8시), 백령도 240㎍(오전 7시)이다.

현재 황사는 서울과 인천 등 수도권을 중심으로 관측되며 안동을 비롯한 일부 경북 지역에서도 나타나고 있으니 노약자와 호흡기 질환자는 외출을 자제하는 등 건강관리에 각별히 신경 써야 한다.

이날 오전 10시 기준 1시간 평균 미세먼지 농도는 기상청 관측값 기준 ㎥당 서울 종로구 송월동 142㎍, 백령도 153㎍, 수원 108㎍, 강화 181㎍, 연평도 152㎍이다.

환경부 관측값은 서울 구로구 172㎍, 인천 계양구 200㎍, 김포 276㎍, 부천 218㎍, 안동 333㎍, 강릉 178㎍이다.

기상청은 "황사의 농도와 나타나는 지역, 지속시간은 기류의 흐름에 따라 변동 가능성이 크다"며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 또는 미세먼지 예보를 참고해달라"고 강조했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UvhW20AwcPo

e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