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1년 넘게 정체불명 통증 겪는 이봉주 "마라톤처럼 이겨낼 것"

송고시간2021-03-15 15:26

beta

지구 6바퀴를 돈 사나이, 대한민국 육상계의 전설 이봉주에게 1년 전 정체불명의 통증이 찾아왔다.

TV조선은 15일 오후 10시 방송할 '스타다큐 마이웨이'에 이봉주가 출연해 투병 중인 근황을 공개하고 심정을 고백한다고 예고했다.

1년 넘게 이유도 모른 채 극심한 허리 경련과 통증에 시달리는 이봉주는 유명한 병원이라는 곳은 모두 찾아다니며 꾸준한 치료와 매일 재활 훈련을 받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 오늘 밤 방송

스타다큐 마이웨이-이봉주 편
스타다큐 마이웨이-이봉주 편

[TV조선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지구 6바퀴를 돈 사나이, 대한민국 육상계의 전설 이봉주에게 1년 전 정체불명의 통증이 찾아왔다.

방송가에서도 활발하게 활동 중이었던 그는 모든 일을 접고 재활에 들어가야 했다. 하지만 아직도 정확한 병명을 모른다는 것이 그를 더 괴롭게 만든다.

TV조선은 15일 오후 10시 방송할 '스타다큐 마이웨이'에 이봉주가 출연해 투병 중인 근황을 공개하고 심정을 고백한다고 예고했다.

1991년 전국체전 마라톤 우승, 1993년 전국체전 신기록 우승(2시간 10분 27초), 1996년 제26회 애틀랜타 올림픽 마라톤 은메달, 1998년 방콕 아시안게임 마라톤 금메달, 2001년 제105회 보스턴 마라톤 우승….

그리고 2009년 대전 전국체전 마라톤 우승을 마지막으로 만 39세에 은퇴해 방송과 자선 활동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해온 이봉주이지만 지난해부터 원인불명의 통증으로 허리조차 못 펴게 됐다.

1년 넘게 이유도 모른 채 극심한 허리 경련과 통증에 시달리는 이봉주는 유명한 병원이라는 곳은 모두 찾아다니며 꾸준한 치료와 매일 재활 훈련을 받고 있다.

이봉주는 '스타다큐 마이웨이' 녹화에서 "좋다고 하는 병원을 찾아다니고 해도, 정확한 원인을 누구도 내지 못하니까, '이 몸으로 평생 가야 하면 어떡하나' 그런 생각도 들고 때로는 좌절할 때도 많았다"고 말했다.

아내 김미순 씨도 "왜 하필이면 이런 난치병이지, 도대체 문제가 뭐지 하면서 많이 힘들어했던 것 같다"고 마음고생을 털어놨다.

이봉주의 어머니 역시 "엄마는 지팡이를 안 짚는데 아들이 지팡이를 짚고 다닌다"며 "하지만 아들이 금방 나을 것"이라고 간절한 믿음을 보였다.

방송에는 전 야구선수 양준혁과 전 배구선수 김요한 등 이봉주와 특별한 인연을 지닌 스포츠 스타들도 출연해 이봉주를 격려한다.

이에 이봉주는 "인생은 마라톤이다. 마라톤을 뛸 때처럼 정신력으로 지금의 고비를 넘겨보겠다"고 재활 의지를 드러냈다.

lis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