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방부·경찰청, 페트병 재활용한 단체복 1만2천벌 구매

송고시간2021-03-15 14:00

beta

환경부·국방부·경찰청 등 세 기관은 15일 서울 프레지던트 호텔에서 섬유산업연합회와 함께 투명 페트병으로 제작한 기능성 의류를 시범 구매하기 위한 서약식을 했다.

이들은 협약식에서 국내 페트병을 재활용해 만든 운동복·간이 근무복을 국방부는 1만벌, 경찰청은 2천벌을 각각 구매하기로 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구매 의류 시제품
구매 의류 시제품

[경찰청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환경부·국방부·경찰청 등 세 기관은 15일 서울 프레지던트 호텔에서 섬유산업연합회와 함께 투명 페트병으로 제작한 기능성 의류를 시범 구매하기 위한 서약식을 했다.

이들은 협약식에서 국내 페트병을 재활용해 만든 운동복·간이 근무복을 국방부는 1만벌, 경찰청은 2천벌을 각각 구매하기로 했다. 옷값은 1벌당 약 3만5천원으로, 모두 4억1천만원가량이다.

서약식과 별개로 페트병을 활용해 만든 의류·가방·신발 등 전시회도 열렸다.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설명회를 열고 폐비닐을 재활용해 만든 가로수 보호판, 인삼 지주대 등을 홍보하고 혁신제품 신청 방법 등을 안내했다.

환경부는 앞으로 재생원료를 활용한 제품을 조달청 혁신제품으로 등록하고, 지방자치단체가 재생원료 사용 제품 구매를 의무화하기로 했다.

한편 한국순환자원유통지원센터의 표본조사 결과 투명 페트병 수거량은 분리배출이 시작된 첫 주인 작년 12월 25∼31일 126t에서 지난달 17∼25일 221t으로 약 7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페트병 재활용 의류 제조 공정
페트병 재활용 의류 제조 공정

[경찰청 제공]

ksw08@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