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중국발 황사, 내일 새벽∼오전 우리나라 유입 가능성

송고시간2021-03-15 09:43

beta

중국 내륙에서 발원한 황사가 16일 새벽에서 오전 사이 우리나라에 유입될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전날부터 중국 내몽골과 고비 사막 부근에서 황사가 광범위하게 나타나고 있고, 특히 일부 지역은 매우 강하게 발원하는 곳이 있다고 15일 밝혔다.

중국 북동 지방에 있는 저기압이 동진하면서 저기압 후면에서 황사가 추가 발원할 수 있고, 이 경우 기압골 영향을 벗어나는 16일 새벽이나 아침부터 북풍을 타고 우리나라로 유입될 가능성이 크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그래픽] 중국발 황사, 16일 국내 유입 예상
[그래픽] 중국발 황사, 16일 국내 유입 예상

(서울=연합뉴스) 장예진 기자 = jin34@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중국 내륙에서 발원한 황사가 16일 새벽에서 오전 사이 우리나라에 유입될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전날부터 중국 내몽골과 고비 사막 부근에서 황사가 광범위하게 나타나고 있고, 특히 일부 지역은 매우 강하게 발원하는 곳이 있다고 15일 밝혔다.

더욱이 바이칼호 부근에서 발달한 고기압과 중국 북동 지방에서 발달한 저기압 사이에서 시속 50∼70㎞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고 있어 황사가 광범위하게 발생하는 상황이다.

중국 북동 지방에 있는 저기압이 동진하면서 저기압 후면에서 황사가 추가 발원할 수 있고, 이 경우 기압골 영향을 벗어나는 16일 새벽이나 아침부터 북풍을 타고 우리나라로 유입될 가능성이 크다.

황사의 농도나 영향 여부는 발원량과 기류의 흐름의 따라 매우 유동적이니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해달라고 기상청은 전했다.

eun@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oajgbvqN1VM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