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BTS "말도 안 되는 경험해…올해 더 열심히 달릴 것"(종합)

송고시간2021-03-15 14:17

beta

그래미 어워즈 수상이 불발된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후보 선정만으로도 "말도 안 되는 경험"이라며 소감을 밝혔다.

방탄소년단 멤버들은 15일 공식 트위터 계정과 팬 플랫폼 '위버스'에 잇달아 글을 올려 응원해준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지민은 "이 시간까지 같이 해주시느라 고생하셨다. 응원해주셔서 감사하다"며 "덕분에 이렇게 말도 안 되는 경험을 해보기도 한다.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행복하다"고 썼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그래미 후보·첫무대 소회…"증손주도 보여줄 역사적 무대, 함께해줘 고마워"

온라인으로 제63회 그래미 어워즈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한 그룹 방탄소년단(BTS)
온라인으로 제63회 그래미 어워즈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한 그룹 방탄소년단(BTS)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오보람 김효정 기자 = 그래미 어워즈 수상이 불발된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후보 선정만으로도 "말도 안 되는 경험"이라며 소감을 밝혔다.

방탄소년단 멤버들은 15일 공식 트위터 계정과 팬 플랫폼 '위버스'에 잇달아 글을 올려 응원해준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지민은 "이 시간까지 같이 해주시느라 고생하셨다. 응원해주셔서 감사하다"며 "덕분에 이렇게 말도 안 되는 경험을 해보기도 한다.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행복하다"고 썼다.

정국은 "매 순간 함께해주셔서 정말 감사드리고 보내주시는 사랑과 응원에 꼭 보답하겠다"고 다짐했다.

슈가는 "올해 더 열심히 달립시다"라며 멤버들과 팬들의 사기를 북돋웠고, 제이홉, 진은 "아미(팬덤 명) 사랑한다"는 글을 남겼다.

이들은 그래미 시상식이 끝나고 네이버 브이라이브 방송을 통해 그래미 무대 준비 뒷얘기를 들려주며 팬들에게 감사를 전했다.

제이홉은 국내에서 촬영한 '다이너마이트' 무대에 대해 "테이크도 많이 찍었고 최고의 무대를 보여드리기 위해 많이 노력을 했다"고 말했다.

RM은 "사실 돌아가 보면 우리가 상보다 퍼포먼스를 더 원했었다"고 털어놨다. 진도 "남준이(RM)가 무대를 찍으면서 이 무대 평생 남는 거라고, 증손주들도 보고 나중에 아들한테까지 자랑한다고 했다. 이런 역사적인 무대 함께 해줘서 고맙다"고 힘줘 말했다.

뷔는 "더 좋은 음악과 무대를 멋있게 만들어서 내년에 한 번 더 그래미를 올 수 있게 해보겠다"고 다짐했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NEqBCWKkP0

팬들 역시 댓글과 게시물을 통해 "내년에도 기회가 있으니 응원하겠다", "수상 여부와 상관없이 방탄소년단이 자랑스럽다"며 응원을 이어갔다.

트위터에도 'BTSOurGreatestPrize'(방탄소년단이 우리에게는 가장 큰 상) 해시태그(#)를 단 게시글이 약 140만 건 올라와 실시간 트렌드를 장악했다.

이날 방탄소년단은 제63회 그래미 어워즈 후보에 오른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 부문의 수상에는 실패했지만, 한국 가수로는 최초로 단독 무대를 펼쳤다.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 트로피는 '레인 온 미'를 부른 레이디 가가와 아리아나 그란데가 가져갔다.

멤버들은 수상자 발표가 나오기 전 "나 지금 떨고 있냐"는 글을 올리며 긴장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온라인으로 제63회 그래미 어워즈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한 그룹 방탄소년단(BTS)
온라인으로 제63회 그래미 어워즈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한 그룹 방탄소년단(BTS)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ramb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