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투기 판치는 세종시?…작년 외지인 토지·아파트 매입 사상 최다

송고시간2021-03-14 10:35

beta

세종시에서 지난해 외지인이 사들인 토지와 아파트가 연간 최다였던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한국부동산원 월별 매입자 거주지별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세종시 순수토지(건축물을 제외한 토지) 거래량은 1만6천130필지로, 이 가운데 세종시 외 거주자들의 매입이 1만786필지에 달했다.

외지인의 매입량은 2018년(1만223필지) 처음 1만 필지를 넘었고, 2019년 8천558필지로 줄었으나 지난해 다시 증가해 사상 최다를 기록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7월 행정수도 이전 논의 부상 직후 순수토지 매입 급증세

외지인 아파트 매입 전년의 2배…서울 거주자 매수 폭증

세종시 땅값 상승률 전국 1위(CG)
세종시 땅값 상승률 전국 1위(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홍국기 기자 = 세종시에서 지난해 외지인이 사들인 토지와 아파트가 연간 최다였던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한국부동산원 월별 매입자 거주지별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세종시 순수토지(건축물을 제외한 토지) 거래량은 1만6천130필지로, 이 가운데 세종시 외 거주자들의 매입이 1만786필지에 달했다.

거래량은 매매뿐 아니라 증여, 교환, 판결 등을 모두 포함한 수치다.

투기 판치는 세종시?…작년 외지인 토지·아파트 매입 사상 최다 - 2

작년 세종시 순수토지 전체 거래량과 외지인 매입량 모두 2012년 세종특별자치시가 출범한 이래 연간으로 가장 많았다.

외지인의 매입량은 2018년(1만223필지) 처음 1만 필지를 넘었고, 2019년 8천558필지로 줄었으나 지난해 다시 증가해 사상 최다를 기록했다.

지난해의 경우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세종시로 행정수도를 이전해야 한다고 언급한 뒤 급증세를 보인다. 7월 590필지에서 8월 1천7필지로 뛴 데 이어, 올해 1월까지 6개월 연속으로 1천 필지 이상을 유지하고 있다. 작년 11월에는 1천403필지로 2019년 1월(1천326필지)에 기록했던 월간 역대 최대치를 경신했다.

세종은 현재 투기과열지구로 지정돼있으나 토지 거래는 주택에 적용하는 대출 규제나 양도세 중과, 전매 제한 등이 없다.

다주택자들이 정부의 주택 시장 규제로 사실상 더는 집을 사기 어려운 상황에서 행정 수도 이전이라는 호재가 있는 세종시의 토지 매입에 눈을 돌렸다는 분석도 나온다.

소유자만 300명인 세종시 야산 지적도
소유자만 300명인 세종시 야산 지적도

[연합뉴스 자료사진]

세종시에서는 외지인이 사들인 아파트도 급증했다. 2012년 385건에서 한 해도 빠짐없이 늘어 지난해에는 5천269건이 됐다. 이는 2019년(2천628건)의 두 배이다.

이런 추세는 올해 들어서도 어김없이 이어지고 있다. 1월에 205건으로, 작년 월평균(40.5건)의 5배 이상으로 뛰었다.

이처럼 세종시에 외지인들의 원정 투자가 집중되는 것은 행정 수도 이전 호재 등을 등에 업고 여전히 가격 상승 기대감이 크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투기 의심 정황으로 볼 수 있는 아파트 실거래가 등록 후 취소 건수도 행정 수도 이전 이슈가 점화한 지난해 7월과 8월에 집중적으로 늘어났다.

지난해 3월부터 올해 3월까지 실거래가 등록 후 취소 건수가 총 563건으로 집계됐는데, 이 가운데 7월과 8월에 실거래가 등록 후 취소된 건수가 각각 124건과 131건으로 세 자릿수를 기록했다. 두 달 치 합계는 전체의 절반을 넘는다.

김인만 김인만부동산경제연구소장은 "세종시는 규제지역이지만 서울보다 아파트값이 싸고 행정수도 이전이라는 확실한 개발 호재가 생기면서 외지인 투자가 늘어나는 것"이라면서 "세종 투기의 밑그림과 기대감을 부추기는 개발 호재를 정부·여당이 던져준 셈"이라고 비판했다.

한국부동산원 통계 기준으로 세종시 아파트값은 지난해 44.93% 올라 전국적으로 상승률 1위를 차지했다.

세종시는 올해 표준지 공시지가도 12.38% 올라 시도별 상승률이 전국에서 가장 높다.

세종시 밀마루 전망대에서 바라본 시내 아파트 모습
세종시 밀마루 전망대에서 바라본 시내 아파트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redfla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