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내외 IPO '대박'에 상장 앞두고 몸값 치솟는 비상장기업

송고시간2021-03-14 07:00

beta

쿠팡·SK바이오사이언스 등 국내외에서 기업공개(IPO) 흥행이 이어지면서 상장을 앞둔 비상장 기업들의 가치가 장외 시장에서 치솟고 있다.

14일 비상장주식 거래플랫폼 '서울거래소 비상장'에 따르면 여가플랫폼 기업 야놀자 주식 거래가격이 지난 12일 기준 8만원으로 작년 말(1만2천500원)의 6.4배로 폭등했다.

쿠팡과 SK바이오사이언스 등의 IPO 흥행 열기를 목격한 투자자들이 상장을 앞둔 이들 기업 주식을 선점하기 위해 몰려드는 것으로 보인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야놀자, 장외시장 거래가격 올해 6.4배로 폭등…컬리는 79%↑

카카오뱅크 장외가격 기준 기업가치 28조…크래프톤 14조

서울거래소 비상장에서 주요 비상장주식 거래 현황
서울거래소 비상장에서 주요 비상장주식 거래 현황

서울거래소 비상장 사이트 캡처

(서울=연합뉴스) 박진형 기자 = 쿠팡·SK바이오사이언스 등 국내외에서 기업공개(IPO) 흥행이 이어지면서 상장을 앞둔 비상장 기업들의 가치가 장외 시장에서 치솟고 있다.

14일 비상장주식 거래플랫폼 '서울거래소 비상장'에 따르면 여가플랫폼 기업 야놀자 주식 거래가격이 지난 12일 기준 8만원으로 작년 말(1만2천500원)의 6.4배로 폭등했다.

또 마켓컬리 운영사인 컬리는 작년 말 2만8천원에서 현재 5만원으로 78.6% 급등했고, 세계적 인기 게임 '배틀그라운드'로 잘 알려진 게임업체 크래프톤도 올해 들어 11.5% 올랐다.

이중 야놀자와 컬리의 거래가격은 서울거래소 비상장이 2019년 최초 개설돼 시범서비스를 시작한 이래 최고가다.

이에 따라 이 거래가격 기준 시가총액은 야놀자가 6조9천473억원, 컬리가 1조1천450억원에 이른다.

서울거래소 비상장이 정식서비스를 시작한 작년 말 이후 한 달간 대비 최근 한 달간 거래량도 야놀자가 약 2.0배, 크래프톤이 약 1.9배, 금융플랫폼 토스 운영사인 비바리퍼블리카가 약 4.7배 증가했다.

최근 쿠팡과 SK바이오사이언스 등의 IPO 흥행 열기를 목격한 투자자들이 상장을 앞둔 이들 기업 주식을 선점하기 위해 몰려드는 것으로 보인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지난 9~10일 일반 공모주 청약에서 역대 최대 규모인 63조6천198억원의 청약 증거금을 빨아들이며 한국 증시 IPO 흥행 기록을 새로 썼다.

뉴욕증권거래소 앞에서 포즈 취하는 김범석 쿠팡 의장
뉴욕증권거래소 앞에서 포즈 취하는 김범석 쿠팡 의장

(워싱턴 AP=연합뉴스) 김범석 쿠팡 이사회 의장이 지난 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증권거래소(NYSE) 앞에서 상장을 앞두고 포즈를 취한 모습.
[NYSE 제공. DB 금지]

쿠팡은 미국 뉴욕증권거래소(NYSE) 상장 이틀째인 12일(현지시간) 주당 48.47달러로 거래를 마감, 시가총액이 872억달러(약 99조1천551억원)에 이른다.

쿠팡 미국 상장 성공에 힘입어 컬리도 올해 중 뉴욕증시 상장을 검토 중이며 기업가치가 약 8억8천만달러(약 1조원)에 이른다고 미국 월스트리트저널(WSJ)이 보도했다.

마켓컬리의 '샛별배송' 차량
마켓컬리의 '샛별배송' 차량

[마켓컬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거래소 비상장 관계자는 "월간활성이용자(MAU)가 최근 약 3주만에 2배 가까이 늘었다"며 "최근 IPO 흥행 성공에 투자자들이 몰리면서 여러 종목의 거래가격이 오르고 거래량과 사이트 이용량도 증가하는 추세"라고 설명했다.

또 "특히 컬리는 우리 플랫폼에서만 거래가 가능하다는 점에서 컬리 상장 추진 소식에 관심이 폭발적으로 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밖에 올해 IPO 시장의 '대어'로 꼽히는 비상장기업들도 장외시장 가격이 고공행진하면서 기업가치가 부풀어오르고 있다.

카카오뱅크의 경우 서울거래소 비상장과 증권플러스 비상장, 38커뮤니케이션 등 3개 주요 비상장 주식 거래 플랫폼에서 평균 7만6천원대에 거래되면서 기업가치가 약 28조원으로 추산됐다.

크래프톤도 이들 플랫폼에서 평균 거래가격이 181만원, 기업가치는 14조원대로 평가됐다.

다만 희소성 등에 힘입어 장외에서 가격이 치솟은 비상장주식이 실제 상장 이후에는 가격이 상당히 가라앉은 경우도 적지 않아 투자자들의 주의가 필요하다는 시각도 있다.

빅히트의 경우 작년 상장 직전에는 대체로 주당 30만원선에 거래됐으나 작년 10월 상장 이후에는 현재까지 주가가 10만~20만원대를 오가고 있다.

jh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