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DL이앤씨, 모스크바 정유공장 현대화 사업 3천억원에 수주

송고시간2021-03-12 09:17

beta

DL이앤씨(옛 대림산업)는 러시아 석유 기업인 가즈프롬네프트와 모스크바 정유공장 현대화 사업에 대한 가계약(Interim Agreement)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러시아 모스크바 남동부에 있는 모스크바 정유공장에 수소 첨가·분해 공장을 건설하는 사업으로 2024년 하반기 준공 예정이다.

DL이앤씨가 설계·조달·시공·감리까지 단독으로 수행하며 수주금액은 3천271억원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새 출범후 첫 해외 사업 따내

가즈프롬네프트 모스크바 정유공장
가즈프롬네프트 모스크바 정유공장

[디엘이앤씨 제공]

(서울=연합뉴스) 홍국기 기자 = DL이앤씨(옛 대림산업)는 러시아 석유 기업인 가즈프롬네프트와 모스크바 정유공장 현대화 사업에 대한 가계약(Interim Agreement)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러시아 모스크바 남동부에 있는 모스크바 정유공장에 수소 첨가·분해 공장을 건설하는 사업으로 2024년 하반기 준공 예정이다.

올해 새로 출범한 DL이앤씨가 해외에서 거둔 첫 수주 실적이다. DL이앤씨가 설계·조달·시공·감리까지 단독으로 수행하며 수주금액은 3천271억원이다. 본계약은 90일 안에 체결될 전망이다.

모스크바 정유공장은 두 개의 증류 공장 증설을 포함한 현대화 작업을 2013년부터 총 3단계로 진행 중이다. 이번 사업이 마지막 3단계에 해당한다.

신설 공장은 기존 정유공장 시설과 연결해 천연가스와 석유화학 혼합물을 받아 수소를 생산하고, 이를 이용해 등유·디젤까지 생산하게 된다.

DL이앤씨는 해외 신시장 개척 전략에 따라 2014년 러시아에 처음으로 진출했다.

DL이앤씨는 "이번 사업까지 포함해 가즈프롬네프트가 발주한 3개의 프로젝트를 잇달아 수주하면서 러시아 메이저 발주처로부터 사업수행 능력을 인정받았다"며 "1990년대부터 진출한 유럽과 일본 업체들과 당당히 경쟁할 수 있는 저력을 보여줬다"고 설명했다.

한편 DL이앤씨는 스위스 글로벌 비료 회사 유로켐(EuroChem)이 발주한 메탄올 플랜트의 기본설계도 따냈다.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남서쪽으로 100km 떨어진 우스트루가에 세계 최대 규모인 하루 8천t급 메탄올 생산공장 건설을 위한 기본설계를 약 10개월 동안 수행한다. 이후 설계·조달·시공(EPC) 사업이 발주될 예정이다.

redfla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