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WSJ "마켓컬리도 연내 뉴욕 증시 상장 검토"

송고시간2021-03-12 09:07

beta

마켓컬리가 경쟁사인 쿠팡처럼 올해 중 미국 뉴욕 증시 상장을 검토 중이라고 11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이 1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따르면 마켓컬리의 김슬아 대표는 연내 상장을 위한 계획을 금융인들과 논의하고 있다고 인터뷰에서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구정모 기자 = 마켓컬리가 경쟁사인 쿠팡처럼 올해 중 미국 뉴욕 증시 상장을 검토 중이라고 11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이 1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마켓컬리의 김슬아 대표는 연내 상장을 위한 계획을 금융인들과 논의하고 있다고 인터뷰에서 말했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L1EiBVgPozY

김 대표는 마켓컬리가 선별해 제공하는 제품들을 모두 직접 맛보고 있다면서 사업을 다른 제품 영역으로 확장하기보다는 계속 식품 분야에 집중할 계획이라고 소개했다.

저널은 마켓컬리 내부 자료를 인용해 마켓컬리 이용자의 재이용률이 60%로 업계 평균치(29%)보다 훨씬 높다고 전했다.

저널은 세계에서 다섯번째로 큰 한국의 온라인 쇼핑 시장은 올해 규모가 1천160억달러로 작년보다 11% 성장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며 한국 온라인 시장의 강점으로 자체 물류 시스템을 통한 안정적인 배송 등을 꼽았다.

미국의 전자상거래 업체인 아마존은 내부 물류 시스템을 늘려가고는 있으나 아직 배송 물량의 상당 부분을 UPS나 미 연방우체국(USPS) 등 외부에 의존하고 있다.

한편 이날 뉴욕증권거래소(NYSE)에 상장된 쿠팡은 공모가보다 40.71% 오른 49.25달러에 장을 마쳤다.

마켓컬리
마켓컬리

[마켓컬리 제공]

pseudoj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