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LG, 2023년 테슬라용 새 배터리 목표…미·유럽서 생산"(종합)

송고시간2021-03-10 09:18

beta

LG에너지솔루션이 2023년에 전기차용 새 배터리를 만들어 테슬라에 납품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생산 부지로는 미국이나 유럽을 검토 중이라고 로이터통신이 복수의 소식통을 인용해 10일 보도했다.

따르면 LG에너지솔루션은 미국에 공장을 지을 계획이라고 지난주 밝히면서 이 공장에서 생산한 배터리의 수요처는 언급하지 않았으나 테슬라를 매수처로 희망하고 있다고 소식통은 전했다.

한 소식통은 "LG에너지솔루션이 새 미국 공장에서 '4680' 배터리 셀을 만들 계획이고 유럽에서도 테슬라의 '기가 베를린' 공장에 공급할 4680 셀 생산라인을 구축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구정모 기자 = LG에너지솔루션이 2023년에 전기차용 새 배터리를 만들어 테슬라에 납품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생산 부지로는 미국이나 유럽을 검토 중이라고 로이터통신이 복수의 소식통을 인용해 10일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LG에너지솔루션은 미국에 공장을 지을 계획이라고 지난주 밝히면서 이 공장에서 생산한 배터리의 수요처는 언급하지 않았으나 테슬라를 매수처로 희망하고 있다고 소식통은 전했다.

또 LG측이 테슬라의 '기가 베를린' 공장에도 배터리를 공급하기 위해 유럽에 생산 라인을 만들 계획이라면서 스페인이 후보지 중 한곳이라고 말했다.

한 소식통은 "LG에너지솔루션이 새 미국 공장에서 '4680' 배터리 셀을 만들 계획이고 유럽에서도 테슬라의 '기가 베를린' 공장에 공급할 4680 셀 생산라인을 구축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지름 46㎜, 길이 80㎜를 뜻하는 '4680'은 작년 9월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배터리 데이'에서 소개한 차세대 원통형 배터리로, 기존 2170(지름 21㎜·높이 70㎜) 제품보다 크고 주행거리 등 측면에서 장점이 있는 것으로 소개됐다.

LG는 이미 4680 제품 샘플까지 만든 상태이지만 양산까지는 아직 해결해야 할 과제들이 남아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 소식통은 LG에서 그런 종류의 대형 원통형 배터리를 대량 생산한 적은 없지만 "테슬라가 주요 고객이고 LG는 위험을 감수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 소식통은 LG측이 아직 테슬라로부터 새 4680 배터리 물량 주문을 확보한 상태는 아니라고 덧붙였다.

이와 관련해, LG에너지솔루션은 언급을 거부했다.

앞서 머스크는 테슬라가 배터리 공급업체와 4680 배터리 개발을 위한 논의를 벌이고 있으나 적어도 수년간은 기존 배터리를 사용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일본 파나소닉이 테슬라 전기차에 탑재할 '4680' 배터리를 개발하기로 했으며 파나소닉은 테슬라와 함께 미국 네바다주에 설립한 배터리 공장 '기가팩토리 네바다'에 시제품 생산 라인을 구축할 계획이라고 작년 10월 미국 전문매체 테슬라라티 등이 보도한 바 있다.

LG 본사
LG 본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pseudoj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