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학창시절 '꾸벅' 사진 올린 安 "정권 앞에선 졸지않아"

송고시간2021-03-09 18:32

beta

국민의당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는 9일 학창시절 졸던 사진을 공유하며 '인간미'를 부각했다.

"현 정권의 비민주·탈법·부도덕 앞에선 절대 졸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안 후보는 "그래도 학창 시절에는 잘 졸았네요"라며 수학여행 가는 기차 안에서 목이 꺾인 채 졸고 있는 '중학생 안철수' 사진을 공개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학창 시절 안철수 후보
학창 시절 안철수 후보

[안철수 후보 페이스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동환 기자 = 국민의당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는 9일 학창시절 졸던 사진을 공유하며 '인간미'를 부각했다.

잘 쓰지 않던 이모티콘도 곁들였다.

안 후보는 페이스북에서 "정치인은 항상 사진이 많이 찍히는데, 어디서든 한 번도 조는 사진 찍힌 적 없고, 차 안에서도 안 존다. 차 안에서도 그때그때 글을 쓰거나 신문을 본다"는 자신의 인터뷰 발언을 거론했다.

그는 "인터뷰가 끝나고 배석한 보좌진이 '너무 인간미가 없어 보일 수 있다'고 하더라고요. 그런가요?^^"라며 "제가 쇼맨십은 부족해도 솔직한 게 나름 매력이 아닌가 싶습니다^^"라고 적었다.

이어 "현 정권의 비민주·탈법·부도덕 앞에선 절대 졸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안 후보는 "그래도 학창 시절에는 잘 졸았네요"라며 수학여행 가는 기차 안에서 목이 꺾인 채 졸고 있는 '중학생 안철수' 사진을 공개했다.

dh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