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65세 이상 AZ백신 접종여부 내일 결정…예방접종전문위원회 개최(종합)

송고시간2021-03-09 17:48

beta

정부가 아스트라제네카(AZ)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만 65세 이상 고령층에게도 접종할지 여부를 10일 결정한다.

질병관리청은 9일 참고자료를 통해 "내일(10일) 예방접종전문위원회를 개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은 앞선 브리핑에서 "자문회의에서 전문가들은 '유효성에 대한 근거 부족은 영국 자료 등으로 보충해 충분히 접종을 할 수 있다'는 의견을 줬다"면서 "이를 반영해 예방접종전문위원회에서 (고령층의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허용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독일 등 주요국 '접종 허용' 선회…전문가 회의서도 허용 의견 우세

매주 금요일 피해조사반 회의…사망 등 중증 이상반응-접종 연관성 검토

AZ 백신
AZ 백신

[연합뉴스 자료 사진. 재판매 및 DB금지]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김예나 기자 = 정부가 아스트라제네카(AZ)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만 65세 이상 고령층에게도 접종할지 여부를 10일 결정한다.

질병관리청은 9일 참고자료를 통해 "내일(10일) 예방접종전문위원회를 개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질병청은 앞서 이번 주 예방접종전문위를 개최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접종 대상 확대 여부를 논의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정부는 애초 1분기 요양병원·요양시설의 종사자 및 입원·입소자 전체를 대상으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할 예정이었으나,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신중 결정' 권고에 따라 만 65세 이상은 우선 접종 대상에서 제외했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안전성과 효과성은 입증됐으나, 고령층 대상 임상 연구가 부족하다는 게 '신중 결정' 권고의 이유였다.

그러나 최근 영국에서 대규모 조사를 시행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이 고령층에도 효과가 있다는 결과를 얻었고, 이에 독일·스웨덴·벨기에 등 유럽 각국이 기존의 '보류 입장'을 접고 접종 허용으로 선회했다.

이런 추세에 따라 정부도 만 65세 이상으로 접종 대상을 확대할 것으로 보인다.

지난주 열린 방역당국과 전문가 간 회의에서는 만 65세 이상에 대해서도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을 허용하자는 의견이 우세했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은 앞선 브리핑에서 "자문회의에서 전문가들은 '유효성에 대한 근거 부족은 영국 자료 등으로 보충해 충분히 접종을 할 수 있다'는 의견을 줬다"면서 "이를 반영해 예방접종전문위원회에서 (고령층의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허용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질문에 답변하는 정은경 청장
질문에 답변하는 정은경 청장

(청주=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질병관리청장)이 24일 오후 충북 청주시 질병관리청에서 국가 인플루엔자(독감) 예방접종 사업과 관련해 브리핑을 마친 뒤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왼쪽은 예방접종 피해조사반장인 김중곤 서울의료원 소아청소년과장. 2020.10.24 kjhpress@yna.co.kr

한편 정부는 백신 접종이 본격화하면서 나타날 수 있는 이상반응 사례도 주기적으로 검토해 결과를 투명하게 공개한다.

질병청은 매주 금요일 오후 임상의사, 법의학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예방접종 피해조사반' 회의를 열어 사망 등과 같은 중증 이상반응 신고 사례를 검토할 계획이다.

회의에서는 각 사례와 백신 접종 간 인과관계가 있는지를 중점적으로 들여다볼 예정이다.

전문가 검토 결과는 그 다음주 월요일 오후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 정례 브리핑을 통해 발표된다.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백신을 접종받은 뒤 사망했다는 신고 사례는 누적 13명이다.

질병청은 지난 7일 열린 피해조사반 회의 검토 결과 앞서 보고된 사망 사례 8명에 대해 "접종 후 이상반응과 사망과의 인과성이 인정되기 어려운 경우로 잠정적으로 판단했다"고 밝힌 바 있다.

나머지 사망 사례에 대해서는 현재 역학조사 등을 토대로 연관성 여부를 조사 중이다.

s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