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생방송 중 깍두기 재사용 '딱 걸려'…부산 돼지국밥집 행정처분(종합)

송고시간2021-03-08 15:16

beta

부산 한 유명 돼지국밥 식당에서 손님이 먹다가 남긴 깍두기를 재사용하는 장면이 유명 BJ 영상에 공개되면서 비난 여론이 일고 있다.

유튜버이자 유명 아프리카TV BJ인 파이는 7일 자신의 친척이 운영하는 부산 한 돼지국밥 식당에서 음식을 나르는 일을 하며 매출 2배를 기부하는 영상을 찍어 생방송으로 내보냈다.

이런 사실이 알려지자 관할 부산 동구청은 해당 식당을 직접 찾아가 점검한 뒤 식품위생법 위반으로 행정처분할 방침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유명 BJ, 친척 운영 식당서 찍은 영상 고스란히 송출

BJ측 "사죄드리고 처벌받겠다"…구청 "현장점검 뒤 식품위생법 위반 처분 방침"

부산 돼지국밥집 깍두기 재사용 장면
부산 돼지국밥집 깍두기 재사용 장면

[BJ 파이 영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연합뉴스) 오수희 기자 = 부산 한 유명 돼지국밥 식당에서 손님이 먹다가 남긴 깍두기를 재사용하는 장면이 유명 BJ 영상에 공개되면서 비난 여론이 일고 있다.

유튜버이자 유명 아프리카TV BJ인 파이는 7일 자신의 친척이 운영하는 부산 한 돼지국밥 식당에서 음식을 나르는 일을 하며 매출 2배를 기부하는 영상을 찍어 생방송으로 내보냈다.

좋은 뜻에서 찍은 영상이었지만, 잔반을 재사용하는 장면이 그대로 방송되면서 논란이 일었다.

한 직원이 손님이 남긴 깍두기를 가져와 더 큰 깍두기 통에 다시 넣었고, 다른 직원이 같은 통에 있던 깍두기를 재사용하는 모습이 담겼다.

인터넷을 중심으로 비난 여론이 일자 BJ 파이는 자신의 유튜브와 아프리카TV 채널에서 "사죄드리며 처벌도 받겠다"고 했다.

깍두기를 재사용한 직원도 영상에서 "7일 처음 일을 했는데, 김치가 깨끗해서 넣었다"고 해명했다. 식당을 운영하는 BJ 파이의 친척도 사과의 뜻을 전달했다.

이런 사실이 알려지자 관할 부산 동구청은 해당 식당을 직접 찾아가 점검한 뒤 식품위생법 위반으로 행정처분할 방침이다.

구청 관계자는 "음식점에서 먹다가 남은 반찬 등을 재사용하다가 단속되면 1차 위반 때 영업정지 15일의 행정처분이 내려지고 3년 이하 징역이나 3천만원 이하 벌금형을 받을 수도 있다"고 말했다.

osh998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