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중대본 "열흘간 31만6천865명 접종…이상반응 3천900여건"

송고시간2021-03-08 08:49

beta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된 이후 열흘간 전국에서 31만 6천865명이 1차 접종을 받았으며 3천900여건의 이상반응이 보고됐다고 8일 밝혔다.

전해철 중대본 2차장(행정안전부 장관)은 이날 중대본 회의 모두발언을 통해 "지난달 26일 시작된 백신 접종이 순조롭게 진행돼 접종 10일째인 어제까지 31만6천865명에 대한 접종이 이뤄졌다. 이는 우선 접종 목표 대상 인원의 41.5% 수준"이라고 말했다.

전 2차장은 "접종 기간 3천900여건의 이상반응이 신고됐지만, 대부분은 두통, 발열 등 가벼운 증상"이라며 "접종 이후 사망 및 아나필락시스 의심 신고사례는 역학조사를 통해 인과성 여부를 조사하고 있으며 1차 조사 결과는 오늘 국민 여러분께 설명해 드릴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우선접종 목표 인원의 41.5% 1차접종 마쳐…상반기 1천만명 목표"

중대본 회의에서 발언하는 전해철 장관
중대본 회의에서 발언하는 전해철 장관

(세종=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이 8일 오전 세종시 정부세종 2청사에서 열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며 발언하고 있다. kjhpress@yna.co.kr

(서울=연합뉴스) 권수현 기자 =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된 이후 열흘간 전국에서 31만 6천865명이 1차 접종을 받았으며 3천900여건의 이상반응이 보고됐다고 8일 밝혔다.

전해철 중대본 2차장(행정안전부 장관)은 이날 중대본 회의 모두발언을 통해 "지난달 26일 시작된 백신 접종이 순조롭게 진행돼 접종 10일째인 어제까지 31만6천865명에 대한 접종이 이뤄졌다. 이는 우선 접종 목표 대상 인원의 41.5% 수준"이라고 말했다.

전 2차장은 "접종 기간 3천900여건의 이상반응이 신고됐지만, 대부분은 두통, 발열 등 가벼운 증상"이라며 "접종 이후 사망 및 아나필락시스 의심 신고사례는 역학조사를 통해 인과성 여부를 조사하고 있으며 1차 조사 결과는 오늘 국민 여러분께 설명해 드릴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이상반응 (PG)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이상반응 (PG)

[홍소영 제작] 일러스트

그는 이어 "정부는 상반기 1천만명을 목표로 백신 접종을 차질없이 준비해 나가겠다"며 "기존 5개 예방접종센터에 더해 4월까지 67개 지역 예방접종센터를 추가로 설치하는 등 백신 접종이 안전하고 신속하게 이뤄지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중대본은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여전히 심각한 상황이라고 우려했다.

전 2차장은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2주째 300∼400명대를 벗어나지 못하고 있고 수도권 확진자 수는 전체의 70∼80%에 이를 만큼 심각한 상황"이라며 "지난 일주일간 감염경로를 보면 확진자 접촉과 지역 집단발생 관련 감염은 전체 발생의 약 66%를 차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백신 접종이 진행되고 있지만 아직 마스크를 벗을 때는 아니다. 이완된 경각심이 이제 막 시작된 백신의 시간을 무력화하지 않도록 국민 여러분의 참여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inishmor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