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해빙기 고속도로 공사장 '조심조심'…'쩍∼쿵' 낙석도 주의해야

송고시간2021-03-07 11:59

beta

봄철 해빙기 고속도로 공사 구간이 늘면서 교통안전사고 우려가 나온다.

7일 강원경찰청에 따르면 고속도로 교통사고 사망자 중 공사 구간 사망자 발생 비율은 2018년 5.2%, 2019년과 지난해 각 6.3%다.

경찰 관계자는 "고속도로 내 공사 구간이 늘고 낙석 사고 위험도 있어 운전자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며 "규정 속도 준수 및 방어 운전 등 운전자 스스로 안전을 지키는 것이 중요하다"고 당부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고속도로 사고
고속도로 사고

[연합뉴스 자료사진]

(춘천=연합뉴스) 이재현 기자 = 봄철 해빙기 고속도로 공사 구간이 늘면서 교통안전사고 우려가 나온다.

7일 강원경찰청에 따르면 고속도로 교통사고 사망자 중 공사 구간 사망자 발생 비율은 2018년 5.2%, 2019년과 지난해 각 6.3%다.

지난해의 경우 고속도로 교통사고 사망자 205명 중 13명이 공사 구간에서 발생한 셈이다.

봄철에는 고속도로 공사 구간이 점차 늘어 교통사고 우려가 한층 높다.

경찰은 오는 8일부터 2주간 중앙고속도로와 영동고속도로 등 5개 노선 공사 현장 61곳에 대해 일제 점검할 계획이다.

지난 1일에는 춘천시 칠전동 의암댐 방면 의암호 인어상 인근 도로에서 100t가량의 낙석이 발생했다.

당시 통행 차량이 없어 다행히 인명 피해는 없었으나 자칫 큰 사고로 이어질 수 있었다.

경찰 관계자는 "고속도로 내 공사 구간이 늘고 낙석 사고 위험도 있어 운전자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며 "규정 속도 준수 및 방어 운전 등 운전자 스스로 안전을 지키는 것이 중요하다"고 당부했다.

낙석 사고
낙석 사고

[연합뉴스 자료사진]

j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