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전시 효문화 뿌리 축제 등 '올해의 대표축제' 11개 선정

송고시간2021-03-07 09:34

beta

대전시는 7일 효문화 뿌리 축제 등 올해의 대표축제 11개를 발표했다.

최우수 축제로는 효문화 뿌리 축제와 국제 와인 페스티벌, 계족산 맨발 축제가 뽑혔다.

이 중 전국에서 유일하게 효와 뿌리를 주제로 열려온 효문화 뿌리 축제는 지난해 우수 축제에서 올해 최우수 축제로 올라섰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대전 효문화뿌리축제 문중퍼레이드
대전 효문화뿌리축제 문중퍼레이드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연합뉴스) 정윤덕 기자 = 대전시는 7일 효문화 뿌리 축제 등 올해의 대표축제 11개를 발표했다.

최우수 축제로는 효문화 뿌리 축제와 국제 와인 페스티벌, 계족산 맨발 축제가 뽑혔다.

이 중 전국에서 유일하게 효와 뿌리를 주제로 열려온 효문화 뿌리 축제는 지난해 우수 축제에서 올해 최우수 축제로 올라섰다.

우수 축제는 사이언스페스티벌, 유성 온천 문화 축제, 대덕 뮤직 페스티벌, 서구 힐링 아트 페스티벌이 선정됐다.

육성 축제는 대청호 벚꽃 축제, 국화 페스티벌, 토토즐 페스티벌, 디쿠 페스티벌로 결정됐다.

축제 등급별로 최우수 1천700만원, 우수 1천400만원, 육성 1천200만원이 언택트 프로그램 개발과 방역 대응 등을 위해 지원된다.

김창일 대전시 관광마케팅과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시대 비대면 축제 관광 활성화와 전국적 인지도 제고 기반을 다져 나가겠다"고 말했다.

cobr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