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기상특보

전국서 소규모 감염 속출…가족·지인모임 등서 새 집단발병

송고시간2021-03-06 14:23

beta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3차 유행'이 넉 달 가까이 이어지는 가운데 전국적으로 크고 작은 감염이 잇따르고 있다.

6일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수도권에서는 가족·지인모임을 고리로 한 새로운 집단발병 사례가 확인됐다.

인천 미추홀구의 가족 및 지인 모임과 관련해 이달 3일 첫 확진자(지표환자)가 발생한 이후 9명이 연이어 양성 판정을 받아 확진돼 현재까지 총 10명이 감염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인천 가족·지인모임 관련 10명, 군포 지인모임 11명 확진

동두천 외국인 집단감염 총 132명…감염경로 '불명' 22.9%

선별진료소
선별진료소

(광주=연합뉴스) 조남수 기자 = 5일 오후 광주 서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받으려는 시민들의 발길이 뜸해 한산하다. 2021.3.5 iso64@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예나 기자 =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3차 유행'이 넉 달 가까이 이어지는 가운데 전국적으로 크고 작은 감염이 잇따르고 있다.

6일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수도권에서는 가족·지인모임을 고리로 한 새로운 집단발병 사례가 확인됐다.

먼저 인천 미추홀구의 가족 및 지인 모임과 관련해 이달 3일 첫 확진자(지표환자)가 발생한 이후 9명이 연이어 양성 판정을 받아 확진돼 현재까지 총 10명이 감염됐다.

경기 포천시의 한 지인모임에서도 1일 이후 현재까지 지인과 가족 등 10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고, 군포시의 지인모임에서도 총 11명이 확진돼 역학조사가 진행 중이다.

사우나, 식당, 병원 등 앞서 발생한 감염의 여파도 이어졌다.

노원구의 한 음식점과 관련해 현재까지 종사자·방문자와 이들의 가족 등 총 18명이 확진됐다.

동대문구 소재 병원(병원 3번 사례)에서도 3명이 더 나와 현재까지 13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고, 은평구 사우나 관련 확진자는 1명 더 늘어 총 16명이다.

동두천시에서 지역 내 외국인을 대상으로 한 일제 검사에서도 확진자가 더 나왔다.

이날 0시 기준으로 동두천시 임시 선별검사소에서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은 총 132명으로, 전날 발표보다 18명 더 늘었다. 현재 이들의 가족과 직장 동료 등에 대한 검사가 진행 중인 만큼 확진자는 더 나올 수 있다.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이천시에서는 박스 제조업체(누적 41명)와 스티로폼 공장(15명)에서 추가 감염 사례가 나왔고, 경기 수원시의 태권도장 및 어린이집 관련 확진자는 6명 더 늘어 총 32명이 됐다.

수도권 외 지역에서도 감염 불씨가 잇따랐다.

충북 음성군의 한 유리제조업과 관련해 지난 3일 이후 종사자 17명이 감염돼 역학조사가 진행 중이다.

전북 전주시의 피트니스 사례에서는 3명이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아 누적 확진자는 64명으로 늘었다. 이 가운데 피트니스 관련이 49명, 주점 관련이 8명, 지인모임 관련이 7명이다.

대구·경북에서는 가족·지인모임을 중심으로 확진자가 늘고 있다.

대구 동구의 한 일가족(일가족 5번 사례)의 경우 지난 2일 첫 확진자가 발생한 뒤 현재까지 총 7명이 감염됐고, 포항시 북구의 또 다른 가족 사례에서는 가족·지인 등 총 6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대구 북구의 대학생 지인모임 관련 확진자는 총 32명까지 늘어났다.

부산 서구 항운노조 관련 확진자도 꾸준히 나와 누적 11명으로 집계됐다.

제주에서는 제주시 소재 주점과 관련해 방문자, 종사자, 동료, 지인 등 총 6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고 제주시 내 볼링장 사례에서는 이날 0시까지 총 8명이 확진돼 치료 중이다.

한편 지난달 21일부터 이날까지 최근 2주간 방역당국에 신고된 신규 확진자 5천479명 가운데 현재 감염 경로를 조사 중인 사례는 1천253명으로, 전체의 22.9%를 차지했다. 이는 전날(21.3%)보다 소폭 상승한 것이다.

yes@yna.co.kr

유관기관 연락처
댓글쓰기

포토

전체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