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강원 중북부 산지 대설주의보…미시령 2.9㎝ 눈

송고시간2021-03-06 06:26

beta

강원 중북부 산지에 눈이 내리고 있어 운전자들의 주의가 필요하다.

6일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현재 적설량은 미시령 2.9㎝, 진부령 1.6㎝, 강릉시 왕산면 1.0㎝, 구룡령 0.8㎝ 등이다.

강원기상청은 "강원 동해안과 산지 동쪽 사면에는 눈이 쌓여 매우 미끄러운 곳이 많겠다"며 "백두대간을 관통하는 터널의 경우 입출구 기상 상황이 달라질 수 있으니 차량 운행 시 차간 거리를 충분히 유지하고 감속 운행해달라"고 당부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춘천=연합뉴스) 이해용 기자 = 강원 중북부 산지에 눈이 내리고 있어 운전자들의 주의가 필요하다.

 폭설에 발 묶인 차량
폭설에 발 묶인 차량

강원 산간과 동해안에 폭설이 쏟아진 지난 1일 미시령동서관통도로에서 차량이 움직이지 못하고 있다. [촬영 이종건]

6일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현재 적설량은 미시령 2.9㎝, 진부령 1.6㎝, 강릉시 왕산면 1.0㎝, 구룡령 0.8㎝ 등이다.

동해안에는 강릉 1.8㎜, 대관령 0.5㎜, 속초 0.4㎜ 등의 비가 내리고 있다.

현재 강원 중부·북부 산지, 양양군 평지·고성군 평지·속초시 평지에는 대설주의보가 내려져 있다.

앞서 3·1절 연휴 마지막 날인 지난 1일 강원 영동지역을 중심으로 많은 눈이 내리면서 고속도로에 차량 수백 대가 고립되고 축사가 붕괴하는 등 폭설 피해가 발생했다.

강원기상청은 "강원 동해안과 산지 동쪽 사면에는 눈이 쌓여 매우 미끄러운 곳이 많겠다"며 "백두대간을 관통하는 터널의 경우 입출구 기상 상황이 달라질 수 있으니 차량 운행 시 차간 거리를 충분히 유지하고 감속 운행해달라"고 당부했다.

dmz@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