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영상] "정치인·공무원도 있어"…'LH 땅투기' 본격 조사 시작

송고시간2021-03-05 16:38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ZEyHM9Kxups

(서울=연합뉴스) 정부는 3기 신도시 공직자 땅 투기 의혹을 조사하기 위해 국토교통부 공무원과 한국토지주택공사(LH) 임직원에 대한 개인정보 제공 동의서를 취합 중이며, 동의서 확보가 끝나는 대로 본격적인 조사에 들어갈 예정입니다.

5일 정부에 따르면 국토부와 LH는 이날까지 전 직원을 상대로 개인정보 제공 동의서를 걷고 있으며, 국토부의 경우 본부만 아니라 지방청도 포함되는데요.

직원 본인만 아니라 직계 존비속 등 가족의 동의까지 함께 받아야 하는데 개인정보는 '부동산 거래 내역'이며 정보의 보유 기간은 정부의 전수조사가 완료될 때까지입니다.

국토부는 이들 정보가 취합되는 대로 한국부동산원의 부동산거래관리시스템을 통해 3기 신도시 토지에 투자한 '내부자'가 있는지 찾을 예정입니다.

한편,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들의 경기도 광명·시흥 신도시 사전 투기 의혹이 제기된 후 여러 지역에서 정치인과 지방자치단체 공무원들이 토지 매입을 해왔다는 제보가 잇따르고 있다고 하는데요.

일부 직원들 사이에선 신도시 조성이나 주택 관련 업무를 해본 적이 없는데도 개인 정보를 제공해야 하느냐는 불만도 나오는 상황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왕지웅·서정인>

<영상 :연합뉴스TV>

[영상] "정치인·공무원도 있어"…'LH 땅투기' 본격 조사 시작 - 2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