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홍콩 초대 행정장관 둥젠화, 전인대 회의장서 '꽈당'

송고시간2021-03-05 13:59

beta

초대 홍콩 행정장관을 지낸 84세의 둥젠화(董建華) 중국인민정치협상회의(정협) 부주석이 5일 베이징(北京) 인민대회당에서 열린 13기 전국인민대표대회(전인대) 4차 연례회의에서 발을 헛디디며 넘어졌다.

홍콩 공영방송 RTHK에 포착된 화면에 따르면 둥 부주석은 이날 오전 회의가 끝난 후 자리에서 일어나다 바닥으로 넘어졌다.

홍콩경제일보는 둥 부주석이 넘어진 소식을 전하면서 그가 지난달 26일 홍콩 중앙도서관에 마련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센터에서 중국 시노백 백신을 접종했다고 보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홍콩 매체 "둥젠화, 최근 시노백 백신 접종"

둥젠화(가운데) 홍콩 초대 행정장관이 5일 중국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쓰러지자 주변에서 부축해 일으키는 모습. [홍콩 RTHK 화면 캡처. 재판매 및 배포 금지]

둥젠화(가운데) 홍콩 초대 행정장관이 5일 중국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쓰러지자 주변에서 부축해 일으키는 모습. [홍콩 RTHK 화면 캡처. 재판매 및 배포 금지]

(홍콩=연합뉴스) 윤고은 특파원 = 초대 홍콩 행정장관을 지낸 84세의 둥젠화(董建華) 중국인민정치협상회의(정협) 부주석이 5일 베이징(北京) 인민대회당에서 열린 13기 전국인민대표대회(전인대) 4차 연례회의에서 발을 헛디디며 넘어졌다.

홍콩 공영방송 RTHK에 포착된 화면에 따르면 둥 부주석은 이날 오전 회의가 끝난 후 자리에서 일어나다 바닥으로 넘어졌다.

당시 주변에 있던 캐리 람(林鄭月娥) 홍콩 행정장관 등이 그를 부축해 일으켜 세웠다.

둥 부주석은 이후 걸어서 회의장을 나갔으며 뒤따라 나오던 렁춘잉(梁振英) 전 홍콩 행정장관과 악수했다.

홍콩경제일보는 둥 부주석이 넘어진 소식을 전하면서 그가 지난달 26일 홍콩 중앙도서관에 마련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센터에서 중국 시노백 백신을 접종했다고 보도했다.

그러면서 "둥 부주석은 접종 후 몸 상태가 좋다고 밝혔으며 백신 접종으로 팬데믹이 종식되고 일상생활이 회복되길 바란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둥 부주석은 홍콩이 중국으로 이양된 직후부터 2005년까지 홍콩 행정장관을 지냈으며 '다리 통증'을 이유로 사임했다.

prett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